방언의 은사란 무엇인가? 방언의 은사가 오늘날의 교회에도 존재하는가?


질문: 방언의 은사란 무엇인가? 방언의 은사가 오늘날의 교회에도 존재하는가?

답변:
사도행전 2장 1-4절을 보면, 방언은 오순절날 처음 일어납니다. 사도들은 밖으로 나가 그들의 언어로 군중이 알아들을 수 있게 복음을 전했습니다. “...우리가 다 우리의 각 언어로 하나님의 큰 일을 말함을 듣는도다 하고”(행 2:11). 방언을 의미하는 헬라어는 문자 그대로 ‘언어’라는 뜻입니다. 그러므로 방언의 은사는 방언을 말하는 사람을 돕고자 알지 못하는 언어를 말하는 것입니다. 고린도전서 12-14장에서 바울은 “그런즉 형제들아 내가 너희에게 나아가서 방언으로 말하고 계시나 지식이나 예언이나 가르치는 것으로 말하지 아니하면 너희에게 무엇이 유익하리요”(고전 14:6)라고 말하면서 기적의 은사들에 대해 논합니다. 방언을 묘사한 사도행전과 사도 바울에 따르면, 방언은 각자에게 하나님이 주신 방언으로 하나님의 음성을 듣는 사람에게는 소중한 것입니다. 그러나 방언을 할 때 통역이나 번역이 되지 않는다면, 방언하지 않는 다른 사람들에게는 쓸모가 없습니다.

방언을 통역하는 은사를 가진 사람(고전 12:30)은 방언으로 말한 언어를 모른다 하더라도, 방언하는 사람이 무엇을 말하는지 이해할 수 있습니다. 그러면 방언을 통역하는 사람은 다른 사람에게 방언을 말한 사람의 메시지를 전해줄 수 있을 것입니다. “그러므로 방언을 말하는 자는 통역하기를 기도할지니”(고전 14:13). 바울은 통역되지 않은 방언에 대해 분명한 결론을 내립니다. “그러나 교회에서 네가 남을 가르치기 위하여 깨달은 마음으로 다섯 마디 말을 하는 것이 일만 마디 방언으로 말하는 것보다 나으니라”(고전 14:19).

오늘날에도 방언이 존재할까요? 고린도전서 13장 8절은 방언의 은사가 폐했다고 언급합니다. 비록 고린도전서 13장 10절은 “온전한 것”이 올 때에야 방언도 폐한다고 했지만 말입니다. 어떤 사람들은 예언이나 지식이 “폐하는(ceasing)”이라는 헬라어 단어의 시제와 방언이 “폐하여지는(being ceased)”이라는 헬라어 동사의 시제가 다르다고 지적합니다. 시제가 다르다는 점이 방언이 “온전한 것”이 오기 이전에 폐하여지는 증거라고 제시합니다. 이렇게 해석할 수도 있지만, 본문에 있어 매우 확실한 해석은 아닙니다. 또 어떤 사람들은 방언이 하나님의 다가오는 심판의 징조였다는 증거로 이사야 28장 11절과 요엘 2장 28-29절 같은 구절을 꼽습니다. 고린도전서 14장 22절은 방언을 “믿지 아니하는 자들을 위하는 표적”으로 묘사합니다. 이 논증에 따르면, 방언의 은사는 그리스도를 구세주로 받아들이길 거부한 이스라엘을 심판하실 것이라는 경고였다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실제로 하나님이 이스라엘을 심판하셨을 때는(A.D. 70년에 로마가 예루살렘을 파괴) 더 이상 방언의 은사는 필요없게 되었다는 주장입니다. 그렇게 생각할 수도 있지만, 방언의 주요 목적이 성취되었다는 점이 반드시 방언의 폐하여졌음을 의미하지는 않습니다. 성경은 방언의 은사가 폐하여졌다고 결론지어 주장하지 않습니다.

게다가 만일 방언을 말하는 은사가 오늘날 교회 안에서도 활발히 일어난다면, 성경과 일치한 가운데 행해지는 것입니다. 방언은 실제 알아들을 수 있는 언어일 것입니다(고전 14:10). 그것은 다른 언어를 사용하는 사람들에게 하나님의 말씀을 전달하기 위한 것입니다(행 2:6-12). 그렇다면 하나님이 사도 바울을 통해 주신 명령과 일치할 것입니다. “만일 누가 방언으로 말하거든 두 사람이나 많아야 세 사람이 차례를 따라 하고 한 사람이 통역할 것이요 만일 통역하는 자가 없으면 교회에서는 잠잠하고 자기와 하나님께 말할 것이요”(고전 14:27-28). 또한 고린도전서 14장 33절과도 부합될 것입니다. “하나님은 무질서의 하나님이 아니시요 오직 화평의 하나님이시니라”.

분명 하나님은 어떤 사람이 다른 언어를 사용하는 사람들과 의사소통을 할 수 있게 방언의 은사를 주실 수 있습니다. 성령님은 우리에게 주권적으로 영적 은사들을 나누어 주십니다(고전 12:11). 선교사들이 언어를 배우지 않고도 선교지에 있는 사람들과 그들만의 언어로 바로 말할 수 있게 된다면, 얼마나 더 생산적인 선교 사역이 될지 상상해 보십시오. 하지만 하나님은 그렇게 일하시지 않는 것 같습니다. 방언은 분명 대단히 유용한 은사인데도, 오늘날에는 신약 성경에 나타났던 것과 같은 방식으로는 일어나지 않는 것 같습니다. 방언의 은사를 행한다고 주장하는 대부분의 신자들은 위에 언급된 성경 말씀과는 일치되지 않게 방언을 합니다. 이런 사실들은 방언의 은사가 이미 폐해졌거나 적어도 오늘날의 교회를 위한 하나님의 계획에서는 매우 희귀한 일이라는 결론을 보여줍니다.

English
처음으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