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스도인 부부의 성생활에서 허락되는 것은 무엇인가? 결혼한 기독교인이 스리섬, 난교, 구강성교(오럴섹스), 항문성교(애널섹스), 다양한 체위(카마수트라), 진동기(바이브레이터) 및 기타 성기구 사용에 관여해도 되는가?


 


질문: 그리스도인 부부의 성생활에서 허락되는 것은 무엇인가? 결혼한 기독교인이 스리섬, 난교, 구강성교(오럴섹스), 항문성교(애널섹스), 다양한 체위(카마수트라), 진동기(바이브레이터) 및 기타 성기구 사용에 관여해도 되는가?

답변:
성경은 “모든 사람은 결혼을 귀히 여기고 침소를 더럽히지 않게 하라 음행하는 자들과 간음하는 자들을 하나님이 심판하시리라”(히 13:4)고 말합니다. 성경은 결코 남편과 아내 사이에서 성적으로 허용된 것과 허용되지 않은 것에 대해 말한 적이 없습니다. 성경은 남편과 아내에게 “서로 분방하지 말라”(고전 7:5)고 가르칩니다. 아마 이 구절은 결혼 생활의 성관계에 대한 원칙을 규정하는 것 같습니다. 어떤 일이 행해지던, 서로가 동의해야 합니다. 부부 중 한 사람이 불편하게 여기거나 잘못된 것이라 생각할 때는 절대로 권장이나 강요를 당해서는 안됩니다. 하지만 만일 남편과 아내 둘 다 다른 것(구강 성교, 다양한 체위, 성인용품의 사용 등)을 시도해 보기를 원한다면, 그들이 그렇게 할 수 없다는 것을 제시할 근거를 성경에서 찾을 수 없습니다.

하지만 결혼한 부부에게 성적으로 결코 허락될 수 없는 몇 가지 것들이 있습니다. 스와핑, 난교, 다른 사람을 끌어들이는 것(스리섬, 포섬, 등)은 노골적인 간음입니다(갈 5:19; 엡 5:3; 골 3:5; 살전 4:3). 당신의 배우자가 허락하고, 승인하며, 심지어 함께 참여하더라도 간음은 죄입니다. 포르노는 “육체의 정욕과 안목의 정욕”(요일 2:16)을 부추기므로 하나님에 의해 역시 정죄 받습니다. 남편과 아내는 절대로 포르노를 그들의 성생활에 끌어 들여서는 안 됩니다. 이 두 가지 항목 외에, 서로가 동의하는 한 남편과 아내가 서로에게 하는 행위에 관하여 성경이 명백하게 금하는 것은 없습니다.


처음으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