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경은 유체이탈 체험 / 아스트랄 투사에 대해서 어떻게 이야기하나요?


질문: 성경은 유체이탈 체험 / 아스트랄 투사에 대해서 어떻게 이야기하나요?

답변:
“유체이탈” 체험에 대한 정보는 방대하면서도 주관적입니다. 위키피디아에 따르면, 열 명 중 한 명은 유체이탈 체험 (OBE)을 했다고 주장하며, 다양한 유형의 체험을 주장하고 있습니다. 이들이 말하는 체험에는 정신적 외상이나 사고 이후에 또는 도중에 일어나는 불수의적 유체이탈 체험, 또는 근사체험으로부터, 사람이 자발적으로 자신의 몸을 떠나, 진리와 명확성을 찾을 수 있다고 믿는 영적 경지로 올라가려고 노력하는 소위 “아스트랄 투사”로 불리는 것까지 다양합니다.

소수의 유명한 크리스천들이 오늘날 유체이탈 체험이라고 부르는 것을 체험했으며, 특히 사도 바울이 그랬습니다. 그는 고린도후서 12:1-4에서, “무익하나마 내가 부득불 자랑하노니 주의 환상과 계시를 말하라리, 내가 그리스도 안에 있는 한 사람을 아노니 그는 십사 년 전에 셋째 하늘에 이끌려 간 자라 (그가 몸 안에 있었는지 몸 밖에 있었는지 나는 모르거니와 하나님은 아시느리라), 내가 이런 사람을 아노니 (그가 몸 안에 있었는지 몸 밖에 있었는지 나는 모르거니와 하나님은 아시느니라), 그가 낙원으로 이끌려 가서 말로 표현할 수 없는 말을 들었으니 사람이 가히 이르지 못할 말이로다”라고 말합니다. 이 구절에 앞서, 바울은 그의 “자랑할 만한 것” 혹은, 그가 업적과 선행이 그의 구원을 보장할 것을 기대 했었다면, 그를 천국으로 데려다 줄 것들에 대해 나열합니다. 비록 그는 제삼자를 언급하는 것으로 보이지만, 학자들은 그가 제삼자의 시각에서 자신의 이야기를 하는 것이라는 의견에 동의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그는 분명히 유체이탈로 보이는 체험을 그의 자랑할 만한 목록에 포함시키고 있는 것입니다. 그러나, 그가 말하는 것의 요점은 성경 밖에서부터 오는 모든 계시 (성경 외 추가적 계시)는 믿을 만한 근원이 되지 못하며, “무익[한 것]”이라는 것입니다. 이것이 그의 유체이탈 체험이 가짜라는 것을 의미하는 것은 아니지만, 그가 유체이탈 체험이 그에게 진리를 깨닫게 해주거나, 자신이나 타인에게 유익을 줄 것이라고 기대하지 않는다는 것을 의미하고 있습니다.

사도 바울이 겪었던 것과 같은 불수의적 유체이탈 체험 혹은 근사체험을 크리스천들은 꿈을 다루듯이 취급해야 할 것입니다. 즉, 좋은 이야기를 만들 수는 있지만, 우리에게 진리를 주지는 않는 설명할 수 없는 현상으로 말입니다. 우리가 절대적인 진리를 찾을 수 있는 유일한 장소는 하나님의 말씀입니다. 다른 모든 원천은 그저 우리의 유한한 생각으로 우리가 발견해낼 수 있는 것에 근거한 주관적인 인간의 이야기 또는 해석일 뿐입니다. 요한계시록, 또는 요한의 환상, 구약성경 선지자들의 예언 및 환상은 예외입니다. 이들 경우에는 각 선지자들은 이것이 주님으로부터 온 계시였고, 이것은 하나님의 입으로부터 직접 온 것이기 때문에, 그들이 보았던 것을 나누어야 한다고 명 받았습니다.

자발적인 유체이탈 체험, 혹은 “아스트랄 투사”는 다릅니다. 영들이나 영적 세계에 접촉하기 위해 유체이탈 체험을 얻으려고 하는 사람은 주술을 수행하는 것과 마찬가지입니다. 아스트랄 투사에는 두 가지 유형이 있습니다. 첫째는 “위상조정” (“phasing”) 모델로서, 사람이 일상생활 도중에는 “꺼져있는” 마음의 부분에 접근함으로써 새로운 영적 진리를 찾으려고 하는 것입니다. 이것은 불교 혹은 포스트모던주의 그리고 자신의 내면을 바라봄으로써 깨우침이 얻어진다는 믿음과 연결되어 있습니다. 둘째는, “신비적” (“mystical”) 모델이라 불리는 유형으로 사람이 신체로부터 완전히 빠져나오고, 그의 영이 물리적인 세상과 전혀 연결되지 않은 또다른 차원에 이동하려는 것입니다.

성경은 갈라디아서 5:19-20에서 주술 관행, 혹은 마법을 행하는 자는 하나님의 나라를 상속받지 못할 것이라고 이야기하면서, 이들에 대해 분명히 경고하고 있습니다. 하나님의 계명은 언제나 우리의 유익을 위한 것이며, 하나님께서는 영적 세상에 접근하려고 할 때, 우리에게 하나님에 대한 거짓말을 이야기하고, 우리의 마음을 혼동시키는 귀신들을 불러올 가능성이 매우 크기 때문에, 우리로 하여금 주술 관행을 멀리하라고 명하십니다. 욥기 4:12-21에서, 엘리바스는 환상 속에서 거짓말하는 영이 찾아온 것을 묘사하면서, 그 영이 하나님께서는 인류에게 관심이 없으시며, 그 분은 우리를 보살피지 않으신다고 말했다고 합니다. 그것은 거짓입니다! 성경에 따르면, 위상조정 모델도 헛된 것입니다. 예레미야 17:9은, “만물보다 거짓되고 심히 부패한 것은 마음이라 누가 능히 이를 알리요마는”이라고 말하며, 고린도전서 2:1-5은, “형제들아 내가 너희에게 나아가 하나님의 증거를 전할 때에 말과 지혜의 아름다운 것으로 아니하였나니, 내가 너희 중에서 예수 그리스도와 그가 십자가에 못 박히신 것 외에는 아무 것도 알지 아니하기로 작정하였음이라, 내가 너희 가운데 거할 때에 약하고 두려워하고 심히 떨었노라, 내 말과 내 전도함이 설득력 있는 지혜의 말로 아니하고 다만 성령의 나타나심과 능력으로 하여, 너희 믿음이 사람의 지혜에 있지 아니하고 다만 하나님의 능력에 있게 하려 하였노라”고 말합니다. 인간의 유한한 마음 속에서 무한한 지혜를 찾으려고 하는 것은 헛된 일입니다.

돈 파이퍼 목사의 하늘나라에서의 90분 (90 Minutes in Heaven)이라는 유명한 책에서 이에 대한 구체적인 예가 하나 나옵니다. 파이퍼는 심각한 교통 사고 이후에 그가 죽고 90분 동안 천국에 갔다고 믿는 유체이탈 체험에 대해 묘사합니다. 파이퍼가 실제로 천국을 목격했거나 혹은 그곳에서 시간을 보냈는지에 대한 여부는 논란의 여지가 있고, 결국 오직 하나님께서만 아십니다. 하지만, 파이퍼 목사가 그의 체험으로부터 이끌어낸 결론에는, 신학적으로 봤을 때 심각한 문제가 있습니다. 그는 그의 독자에게 이제 그가 “천국을 다녀왔으므로” 장례식에서 슬퍼하는 사람들에게 예전 보다 “더 많은 권한을 갖고” 위로 해줄 수 있다고 말합니다. 파이퍼의 동기는 옳습니다. 그는 사람들에게 희망을 주고 싶어합니다. 하지만, 자신의 주관적인 체험이 성경의 완전한 진리가 주는 것보다, 천국에 대한 희망을 주는 데 있어서 더 많은 권한을 줄 것이라고 이야기하는 것은 완전히 잘못된 것입니다.

마지막으로, 우리가 어떤 종류의 유체이탈 체험을 논하든 간에, 기억해야 할 요점은 유체이탈 체험이 우리에게 진리도, 지식도 주지 않는다는 것입니다. 크리스천의 삶 속에서 비자발적인 유체이탈이 발생한다면, 가장 좋은 접근법은 이것을 꿈과 동일한 범주로 여기는 것입니다. 흥미롭긴 하지만, 진리의 원천은 아닌 것으로 말입니다. 예수님께서 요한복음 17:17에서, “그들을 진리로 거룩하게 하옵소서 아버지의 말씀은 진리니이다”라고 기도하신 것처럼, 크리스천은 오직 하나님의 말씀 안에서만 진리를 찾아야 합니다.

English


처음으로 돌아가기


더 알아보기...

영생을 찾으십니까?



용서를 구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