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위행위, 성경에 따르면 죄인가? 수음은 죄인가?


 


질문: 자위행위, 성경에 따르면 죄인가? 수음은 죄인가?

답변:
성경은 자위행위에 대해 명쾌하게 언급하지 않으며 또한 그것이 죄인지 아닌지 말하지 않습니다. 자위행위에 관하여 가장 많이 인용되는 성경 내용은 창세기 38장 9-10절에 나와 있는 오난의 이야기입니다. 어떤 사람들은 이 구절에서 “땅에 설정한 것”이 죄라고 해석합니다. 하지만 이 구절의 정확한 의미는 자위행위가 아닙니다. 하나님께서는 오난이 “땅에 설정했기” 때문이 아니라 그의 형제를 위한 상속자를 제공하는 그의 의무를 거부하였기 때문에 그를 벌하셨던 것입니다. 자위행위가 죄가 된다는 증거로 가끔 사용되는 두 번째 구절은 마태복음 5장 27-30절입니다. 예수께서는 음란한 생각들에 대해 반대하시면서 “만일 네 오른손이 너로 실족하게 하거든 찍어 내버리라”고 말씀하십니다. 이 구절과 자위행위 사이에 유사점은 있지만, 예수께서 자위행위에 대해 언급하신 것 같지는 않습니다.

성경 어디에도 명쾌하게 자위행위가 죄라고 말하지는 않지만, 자위행위로 이끄는 것들이 죄인지에 대해서는 질문의 여지가 없습니다. 자위행위는 거의 항상 음란한 생각들, 성적인 자극, 그리고/또는 도색적인 이미지들의 결과입니다. 이 부분들이 바로 다루어져야 할 필요가 있습니다. 만일 정욕, 부도덕한 생각들, 그리고 외설의 죄를 버리고 극복한다면 자위행위는 문제 거리가 되지 않을 것입니다. 많은 사람들이 자위행위로 인한 죄의식 때문에 갈등하지만 실제로는 자위행위로 이끄는 것들이 훨씬 더 회개의 대상이 됩니다.

자위행위의 문제에 적용될 수 있는 몇 가지 성경적인 원리들이 있습니다. 에베소서 5장 3절은 “음행과 온갖 더러운 것과 탐욕은 너희 중에서 그 이름조차도 부르지 말라”고 선언합니다. 자위행위가 이 특별한 시험을 통과하는 것은 어렵습니다. 성경은 우리에게 “그런즉 너희가 먹든지 마시든지 무엇을 하든지 다 하나님의 영광을 위하여 하라”(고전 10:31)고 가르칩니다. 만일 당신이 행하는 어떤 것이 하나님께 영광을 돌릴 수 없다면, 그것을 하지 말아야 합니다. 만일 어떤 사람이 자신의 어떤 행위가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는 것이라는 온전한 확신이 없다면, 그것은 죄입니다. “믿음을 따라 하지 아니하는 것은 다 죄니라”(롬 14:23). 더 나아가, 우리의 몸이 구속되었고 하나님께 속하여 있다는 사실을 기억할 필요가 있습니다. “너희 몸은 너희가 하나님께로부터 받은 바 너희 가운데 계신 성령의 전인 줄을 알지 못하느냐 너희는 너희 자신의 것이 아니라 20 값으로 산 것이 되었으니 그런즉 너희 몸으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라”(고전 6:19-20). 이 위대한 진리는 우리가 몸으로 무엇을 해야 하는지 실제 영향을 지닙니다. 이러한 원리들에 비추어 볼 때, 자위행위가 죄라는 결론은 성경적입니다. 분명히, 자위행위는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지는 않습니다. 그것은 부도덕함의 현상을 피하지 못하며, 또한 우리 몸의 소유자이신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지도 못합니다.


처음으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