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스도의 심판대 / 심판석은 무엇인가? 만일 신자들의 모든 죄악이 다 용서를 받았다면 그리스도가 심판대에 왜 서시는가?


 


질문: 그리스도의 심판대 / 심판석은 무엇인가? 만일 신자들의 모든 죄악이 다 용서를 받았다면 그리스도가 심판대에 왜 서시는가?

답변:
로마서 14장 10-12절은 “우리가 다 하나님의 심판대 앞에 서리라…이러므로 우리 각 사람이 자기 일을 하나님께 직고하리라”고 말합니다. 고린도후서 5장 10절은 “이는 우리가 다 반드시 그리스도의 심판대 앞에 나타나게 되어 각각 선악간에 그 몸으로 행한 것을 따라 받으려 함이라”고 말합니다. 문맥을 보면, 이 두 성경 구절들은 불신자가 아니라 신자들에게 말하는 것이 분명합니다. 그러므로 그리스도의 심판대는 자신들의 삶에 대해 그리스도께 직고하는 신자들과 관련됩니다.

그리스도의 심판대는 구원을 정하지 않습니다. 구원은 우리를 대신한 그리스도의 희생(요일 2:2)과 그분을 믿는 우리의 믿음(요 3:16)에 의해 결정되었습니다. 우리의 모든 죄는 사함 받았고, 우리는 결코 죄 때문에 정죄 받지 않을 것입니다(롬 8:1). 그리스도의 심판대는 하나님께서 우리의 죄를 심판하시기 위한 곳이 아니라 오히려 우리의 삶에 대해 상주시기 위한 곳입니다. 그렇습니다. 성경이 말하는 것처럼, 우리는 우리 자신에 대해 직고해야 할 것입니다. 이것의 일부는 분명히 우리가 범한 죄악에 대해 고백하는 것이 될 것입니다. 하지만 그것이 그리스도의 심판대의 주된 관심은 아닐 것입니다.

그리스도의 심판대에서, 신자들은 얼마나 그리스도를 충실하게 섬겼느냐에 따라 상을 받게 됩니다(고전 9:4-27; 딤후 2:5). 우리가 심판을 받는 기준의 일부는 우리가 대사명을 명령을 얼마나 잘 수행하였는지(마 28:18-20), 우리가 얼마나 죄를 극복하였는지(롬 6:1-4), 그리고 우리가 얼마나 우리의 혀를 잘 다스렸는가(약 3:1-9) 하는 것입니다. 성경은 신자들이 얼마나 충성스럽게 그리스도를 섬겼는지에 따라 면류관을 받는 것을 말합니다(고전 9:4-27; 딤후 2:5). 다양한 면류관들이 디모데후서 2장 5절, 4장 8절, 야고보서 1장 12절; 베드로전서 5장 4절; 계시록 2장 10절에 묘사되어 있습니다. 야보고서 1장 12절은 신자들이 그리스도의 심판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해야 하는지를 잘 요약하고 있습니다. “시험을 참는 자는 복이 있나니 이는 시련을 견디어 낸 자가 주께서 자기를 사랑하는 자들에게 약속하신 생명의 면류관을 얻을 것이기 때문이라”.


처음으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