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도는 어떻게 하는 것인가? 기도의 올바른 방법은 무엇인가?


 


질문: 기도는 어떻게 하는 것인가? 기도의 올바른 방법은 무엇인가?

답변:
서거나 앉거나 무릎을 꿇거나 엎드려 기도하는 것이 가장 좋습니까? 우리 손을 펼치거나 접거나 하늘로 올려서 하나님께 기도해야 합니까? 기도할 때 눈을 감아야 할 필요가 있습니까? 교회 건물이나 밖의 자연에서 기도하는 것이 더 낫습니까? 일어나면 기도해야 하고 잠들기 전에도 기도해야 합니까? 기도할 때 말해야 하는 특정 단어들이 있습니까? 우리는 어떻게 기도를 시작합니까? 기도를 마치기 위한 올바른 방법은 무엇입니까? 이러한 질문들과 여러 다른 질문들이 기도에 대해 묻는 질문들입니다. 기도하는 올바른 방법은 무엇입니까? 위의 것들 중 어느 하나라도 중요합니까?

너무나 자주, 기도가 "마법의 공식"으로 여겨지고 있습니다. 어떤 사람들은 올바른 것을 정확하게 말하지 않거나 올바른 자세로 기도하지 않으면 하나님이 그 기도를 들으시지도 않고 응답하시지도 않는다고 믿습니다. 이것은 완전히 비 성경적입니다. 하나님은 우리가 기도할 때, 언제, 어디에서, 어떤 몸의 자세로 기도하는지에 근거하여 기도에 응답하시는 것은 아닙니다. 우리는 요한일서 5장 14-15절에서 기도로써 하나님께 나아갈 때 그분이 우리의 말을 들으시며 구하는 것이 무엇이든 그분의 뜻 안에 있다면 허락하실 것을 알고 확신을 가지라는 말을 듣습니다. 마찬가지로 요한복음 14장 13-14절은 “내 이름으로 무엇이든지 내게 구하면 내가 행하리라”고 선언합니다. 이 구절 및 여러 다른 성경 구절에 따르면 하나님은 우리가 그분의 뜻에 따라 예수님의 이름으로(예수님께 영광이 되도록) 기도하는지의 여부에 근거하여 우리의 기도 요청에 응답하십니다.

그렇다면 적절한기도 방법은 무엇입니까? 빌립보서 4장 6-7절은 우리가 염려하지 않고, 모든 것에 대해, 감사하는 마음으로 기도한다고 말합니다. 하나님께서는 우리 마음 속에 그분의 평강의 선물로 그러한 모든 기도에 응답해 주실 것입니다. 적절한 기도의 방법은 우리가 알고있는 것보다 우리를 더 잘 알고 있기 때문에 마음을 하나님께 부어 정직하고 하나님과 함께 열려야 합니다. 하나님이 가장 좋은 것을 아시고 우리를 향한 하나님의 뜻이 아닌 요청을 허락하지 않으실 것을 명심하면서 요청을 드려야합니다. 기도할 때 올바른 말만 하는 것에 대한 염려없이 하나님께 사랑과 감사와 예배를 드려야합니다. 하나님은 우리 말의 웅변보다 마음의 내용에 더 관심이 있습니다.

마태복음 6장 9절에서13절까지 나오는 주님의 기도는 성경이 기도에 대한 "본보기"를 제시하는 데 가장 가까운 것입니다. 주님의 기도는 우리가 암기하고 암송해야 할 기도가 아닙니다. 기도로 드려야 할 것들의 예는 예배, 하나님을 신뢰, 요청, 고백 및 복종해야 하는 것들입니다. 우리는 주님의 기도가 말하는 것에 대해 기도하고, 우리 자신의 말을 사용하며, 그것을 하나님과 함께 하는 자신의 여정에 맞게 "주문제작"하도록 기도해야 합니다. 적절한 기도의 방법은 우리의 마음을 하나님께 표현하는 것입니다. 앉아 있거나 서 있거나, 무릎을 꿇거나, 손이 열려 있거나 닫혀있거나, 눈을 뜨거나 감거나, 교회, 집, 외부에서 하든, 아침이나 저녁에 하든, 이것들은 모두 부차적인 문제로 개인적인 선호도, 확신, 적정성에 따라 달라질 수 있는 것입니다. 하나님의 바람은 기도가 하나님과 우리 사이의 진정하고 개인적인 연결이 되는 것입니다.


처음으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