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경은 동성애를 어떻게 말하는가? 동성애는 죄인가? 후천적인 선택인가, 아니면 선천적으로 타고나는 것인가?


 


질문: 성경은 동성애를 어떻게 말하는가? 동성애는 죄인가? 후천적인 선택인가, 아니면 선천적으로 타고나는 것인가?

답변:
성경은 일관되게 동성애 행위는 죄라고 말합니다(창 19:1-13; 레 18:22; 롬 1:26-27; 고전 6:9). 로마서 1장 26-27절은 특히 동성연애는 하나님을 부인하고 불순종한 결과라고 가르치고 있습니다. 사람들이 죄와 불신 가운데 계속 머물 때, 하나님을 떠난 삶의 헛됨과 절망을 그들에게 보여주시기 위해 하나님은 훨씬 더 사악하고 부패한 죄에 “그들을 내버려 두셨다”라고 말씀합니다. 고린도전서 6장 9절은 동성애를 “범하는 자”는 천국을 유업으로 받지 못할 것이라고 선언합니다.

하나님께서는 동성애의 욕구를 지닌 사람을 창조하지 않으십니다. 성경은 사람들이 죄(롬 1:24-27) 때문에, 그리고 궁극적으로는 스스로의 선택에 의해 동성애자가 된다고 말합니다. 어떤 사람이 천성적으로 폭력이나 다른 죄악들의 성향을 가지고 태어나듯이, 어떤 사람들은 동성애에 대한 더 큰 감수성을 가지고 태어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것이 죄악의 욕망에 굴복하여 죄를 선택한 것에 대한 변명이 될 수 없습니다. 어떤 사람이 더 예민한 분노와 격분을 갖고 태어난다고 해서 그러한 욕망에 굴복하는 것을 정당화시킬 수 있습니까? 절대로 그렇지 않습니다. 동성애도 마찬가지입니다.

하지만 성경은 동성애가 다른 죄보다 “더 큰” 죄로 묘사하지는 않습니다. 모든 죄는 하나님께 모독이 됩니다. 동성애는 고린도전서 6징 9-10절에 나열된 하나님의 왕국에 들어가지 못하게 만드는 많은 죄악들 중 단지 하나입니다. 성경에 따르면, 하나님의 용서는 간음한 자, 우상숭배자, 살인자, 절도범 등과 같이 동성애자에게도 허용됩니다. 하나님께서는 또한 구원을 위해 예수 그리스도를 믿는 모든 사람들에게 동성애를 포함한 모든 죄를 이길 수 있는 능력을 약속하십니다(고전 6:11; 고후 5:17; 빌 4:13).


처음으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