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박은 죄인가? 성경은 도박에 대하여 어떻게 말하고 있는가? 도박은 어떠한 경우에도 그릇된 행동인가? 복권(로또)을 사는 것도 마찬가지인가?


 


질문: 도박은 죄인가? 성경은 도박에 대하여 어떻게 말하고 있는가? 도박은 어떠한 경우에도 그릇된 행동인가? 복권(로또)을 사는 것도 마찬가지인가?

답변:
성경은 도박, 내기, 복권을 특별히 정죄하지 않습니다. 그러나 성경은 돈을 사랑하지 말라고 경고합니다(딤전 6:10; 히 13:5). 성경은 또한 “벼락부자가 되려는”(잠 13:11; 23:5; 전 5:10) 시도를 하지 말라고 격려합니다. 도박은 가장 분명하게 돈에 대한 사랑에 초점이 맞춰져 있고 빠르고 쉬운 부의 약속으로 사람들을 유혹하는 것이 분명합니다.

도박이 무엇이 잘못입니까? 도박은 어려운 문제인데, 그 이유는 그것이 적당하게 가끔 행해진다면, 돈이 낭비가 되지만 꼭 악한 것은 아니기 때문입니다. 사람들은 온갖 종류의 활동에 돈을 씁니다. 도박은 영화를 보거나(많은 경우들), 불필요하게 비싼 음식을 먹거나, 또는 쓸모 없는 물건을 사는 것과 별반 다르지 않게 돈을 낭비합니다. 동시에, 다른 것들에도 돈이 낭비된다는 사실로 도박이 정당화될 수 없습니다. 돈은 낭비되어서는 안됩니다. 남은 돈은 미래의 필요를 위해 저축하거나 주님의 사역에 쓰여져야지, 도박으로 탕진 되어서는 안 됩니다.

성경은 분명하게 도박을 언급하지는 않지만, ‘운’ 또는 ’기회’가 되는 사건들에 대해 언급합니다. 예를 들어, 레위기에서는 재물로 드릴 양과 희생양을 가르기 위하여 제비 뽑기를 사용합니다. 여호수아는 각 지파들에게 땅을 나누어주기 위해 제비를 뽑았습니다. 느혜미야는 예루살렘 성읍 안에 거주할 사람들을 결정하기 위해 제비를 뽑았습니다. 사도들은 유다의 빈 자리를 대신할 사람을 결정하기 위하여 제비를 뽑았습니다. 잠언 16장 33절은 “제비는 사람이 뽑으나 모든 일을 작정하기는 여호와께 있느니라”고 말합니다.

성경은 카지노나 복권에 대해 뭐라고 말씀할까요? 카지노는 가능한 많은 돈의 위험을 무릅쓸 도박꾼들을 끌어 들이기 위해 모든 유형의 마케팅 전략을 사용합니다. 그들은 종종 저렴하거나 심지어 공짜 술을 제공하는데, 이는 술에 취하도록 고무시키고, 그렇게 함으로써 현명하게 판단하는 능력을 저하시킵니다. 카지노 안의 모든 것은 거액의 돈을 쓸 수 있도록 완벽하게 조작 되어 있고 헛되고 공허한 즐거움 외에는 아무 것도 돌려 주지 않습니다. 복권은 교육 그리고/또는 사회 프로그램의 자금을 조달하는 방법이라고 자신들을 묘사하려고 합니다. 하지만 연구 조사에 따르면, 복권 참가자들은 일반적으로 복권 사는 것도 감당할 수 없는 사람들입니다. 절박한 상태에 있는 자들에게 “빨리 부자가 될 수 있다”는 매혹은 너무 강하기 때문에 거절하기 힘듭니다. 복권 당첨 확률은 극미하며 이로 인해 많은 사람들의 삶이 파괴되는 결과를 가져옵니다.

복권을 사는 것이 하나님을 기쁘시게 할 수 있습니까? 많은 사람들이 복권을 사거나 도박을 하는 이유는 교회나 어떤 다른 좋은 일에 돈을 사용하기 위함이라고 주장합니다. 동기는 좋을 수 있으나, 실제로는 도박으로 딴 돈을 경건한 목적을 위해 사용한 사람은 거의 없습니다. 연구 조사에 따르면, 거의 대부분의 복권 당첨자들은 잭팟을 터트리고 난지 몇 년 후에는 경제 사정이 그 전보다 훨씬 더 나빠져 있다고 합니다. 설령 좋아진 사람이 있다 하더라도, 진심으로 좋은 일에 그 돈을 사용한 사람은 거의 없습니다. 더욱이 하나님께서는 세상의 선교를 위한 자금을 조성하는 데에 이러한 돈을 필요로 하지 않으십니다. 잠언 13장 11절은 말합니다. “망령되이 얻은 재물은 줄어가고 손으로 모은 것은 늘어가느니라”. 하나님께서는 주권자이시고 교회에 필요한 것은 정직한 수단을 통하여 제공하실 것입니다. 마약 판매로 번 돈이나 은행 강도로 훔친 돈을 기증 받는 것이 하나님을 영광스럽게 하는 걸까요? 물론 아닙니다. 하나님께서는 부자가 되려는 유혹 가운데 가난한 자들로부터 ‘훔친’ 돈을 받아서 바친 돈은 필요하지도 원치도 않으십니다.

디모데전서 6장 10절은 “돈을 사랑함이 일만 악의 뿌리가 되나니 이것을 탐내는 자들은 미혹을 받아 믿음에서 떠나 많은 근심으로써 자기를 찔렀도다”라고 말합니다. 히브리서 13장 5절은 “돈을 사랑하지 말고 있는 바를 족한 줄로 알라 그가 친히 말씀하시기를 내가 결코 너희를 버리지 아니하고 너희를 떠나지 아니하리라 하셨느니라”고 선언합니다. 마태복음 6장 24절은 “한 사람이 두 주인을 섬기지 못할 것이니 혹 이를 미워하고 저를 사랑하거나 혹 이를 중히 여기고 저를 경히 여김이라 너희가 하나님과 재물을 겸하여 섬기지 못하느니라”고 선포합니다.


처음으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