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앙과 과학은 서로 모순되는가? 하나님에 대한 믿음과 과학은 서로 배타적인가? 믿음과 과학은 양립할 수 있는가?


 


질문: 신앙과 과학은 서로 모순되는가? 하나님에 대한 믿음과 과학은 서로 배타적인가? 믿음과 과학은 양립할 수 있는가?

답변:
답변: 과학은 “어떤 현상의 관찰, 파악, 묘사, 실험적 조사, 그리고 이론적 설명”으로 정의 됩니다. 과학은 자연적 우주에 대한 더 큰 이해를 얻기 위해 인간이 사용할 수 있는 방법입니다. 과학은 관찰을 통해 지식을 탐구합니다. 과학의 발전은 인간의 논리와 상상이 미치는 범위를 보여줍니다. 그러나 과학에 대한 그리스도인들의 믿음은 하나님을 믿는 믿음과는 절대적으로 달라야 합니다. 어떤 것이 완벽하고 어떤 것이 그렇지 않은지에 대한 사실을 우리가 기억 하는 한, 그리스도인은 하나님께 대한 믿음을 가지면서 과학을 존중할 수 있습니다.

하나님께 대한 우리의 믿음은 신앙의 믿음입니다. 우리는 구원을 위해 하나님의 아들을 믿으며, 교훈을 위해 하나님의 말씀을 믿고 인도함을 받기 위해 성령을 믿습니다. 하나님께 대한 우리의 신앙은 절대적이어야 하는데, 이는 우리가 하나님을 믿은 이후로, 우리는 완벽하고 전지전능하신 창조주를 의지하기 때문입니다. 과학에 대한 우리의 믿음은 지적인 부분일 뿐 그 이상은 아닙니다. 우리가 많은 큰 일들을 행하기 위해 과학을 의지할 수 있지만 우리는 과학도 실수를 한다는 것을 인정해야 합니다. 만일 우리가 과학에 믿음을 둔다면, 우리는 불완전하고 죄 많고 유한한 죽을 인간들을 의지하는 것입니다. 역사를 통틀어 과학은 지구의 모양, 동력 비행, 백신, 수혈, 그리고 복제 같은 많은 부분들에 있어서 그릇되게 알고 있었습니다. 하지만 하나님은 결코 틀린 적이 없습니다.

진리는 두려울 것이 하나도 없기 때문에 그리스도인들은 선한 과학을 두려워해야 할 이유가 없습니다. 하나님께서 우리의 우주를 건설하신 방법에 대해 더 많이 배우는 것은 인류 전체로 하여금 창조의 경이로움을 인정하도록 도와줍니다. 우리의 지식이 넓어지면 질병과 무지와 오해를 극복하는데 도움을 받습니다. 하지만 과학자들이 창조주보다 인간적인 논리를 믿을 때 위험이 발생합니다. 이러한 사람들은 어떤 종교에 헌신된 사람들과 전혀 다를 바가 없습니다; 그들은 인간을 믿기로 선택한 것이며 그 믿음을 방어하기 위해 증거들을 찾으려 할 것입니다.

가장 이성적인 과학자들 및 심지어 하나님에 대한 믿음을 거부하는 사람들조차 여전히 우주에 대한 우리의 이해가 온전하지 않음을 인정합니다. 그들은 그들이 선호하는 많은 이론들이 궁극적으로는 입증될 수 있는지 없는지 모르는 것처럼, 하나님이나 성경도 과학으로는 입증되거나 부정될 수 없다고 생각할 것입니다. 과학은 참으로 오직 진리를 추구하는 중립적인 학문이 되어야지, 어떤 의견을 지원하기 위한 것이 되어서는 안 됩니다.

과학은 대체로 하나님의 존재와 역사를 지지합니다. 시편 19장 1절은 “하늘이 하나님의 영광을 선포하고 궁창이 그의 손으로 하신 일을 나타내는도다”라고 말합니다. 현대 과학이 우주에 대해 더 많은 것을 발견할수록, 우리는 더 많은 창조의 증거를 보게 됩니다. DNA의 놀라운 복잡성과 재생산, 물리학의 복잡하게 얽힌 맞물린 법칙들, 이곳 지구의 환경 조건들과 화학적 요소들의 완전한 조화 등, 이 모두가 성경의 말씀을 지지하는데 공헌합니다. 그리스도인은 진리를 추구하는 과학을 포용해야 하지만, 인간의 지식을 하나님보다 더 높게 여기는 ‘과학의 성직자들’은 거부해야 합니다.


처음으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