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울증에 관해 성경은 무엇을 말하는가? 기독교인은 우울증을 어떻게 극복할 수 있나?


 


질문: 우울증에 관해 성경은 무엇을 말하는가? 기독교인은 우울증을 어떻게 극복할 수 있나?

답변:
우울증은 기독교인들 및 비기독교인들에게 있어서 수백만 명에게 영향을 끼치는 널리 퍼진 질환입니다. 우울증으로부터 고통 받는 사람들은 극심하게 슬픈 감정, 분노, 절망, 피로, 그리고 그 밖의 다른 다양한 증상들을 경험할 수 있습니다. 그들은 자신들이 쓸모 없다고 느끼며 심지어 자살 충동까지 느끼기 시작할 수 있는데, 한때 즐겼던 것들이나 사람들에 관한 흥미를 잃어버립니다. 우울증은 흔히 실직, 사랑하는 사람의 죽음, 이혼, 또는 학대나 열등감 같은 심리적 문제와 같은 삶의 환경들에 의해 촉발됩니다.

성경은 기쁨과 찬양으로 충만 하라고 우리에게 말씀하고 있는데(빌립보서 4:4; 로마서 15:11), 이는 하나님께서는 우리 모두가 즐거운 삶들을 살기를 분명히 의도하신다는 것을 보여줍니다. 이것이 상황적 우울증으로부터 고통을 받는 사람들에게 쉽지는 않겠지만, 이것은 하나님께서 주신 선물들 즉, 기도, 성경 공부와 적용, 지지 집단들, 믿는 사람들간의 교제, 고백, 용서, 그리고 상담 등을 통해 치유될 수 있습니다. 우리가 우리 자신들 속으로 빠져들지 않고 바깥쪽으로 관심을 돌리도록 우리는 의식적인 노력을 기울여야 합니다. 우울한 감정들은 우울증에 따르는 그러한 고통의 초점이 자기 자신들로부터 그리스도와 다른 사람들에 맞추어질 때 자주 치유 될 수가 있습니다.

병리학적인 우울증은 의사에 의해 진단되어야 하는 육체적 상태입니다. 이것은 불행한 삶의 상황들에 기인한 것이 아닐 수 있으며, 증세들 또한 자기 스스로의 의지에 의해 완화될 수도 없습니다. 기독교 사회의 일부 사람들이 믿고 있는 것에 반에서, 병리학적인 우울증은 항상 죄로 말미암아 초래되는 것이 아닙니다. 때때로 우울증은 약 그리고/또는 상담으로 치료해야 하는 육체적 장애에 의해 초래될 수 있습니다. 물론, 하나님께서는 어떤 질병이나 장애도 치료하실 수 있습니다. 그러나, 어떤 경우들에 있어서는, 우울증 때문에 의사를 찾는 것이 상처 때문에 의사를 찾는 것과 다를 바가 없습니다.

우울증으로부터 고통을 받는 사람들이 자신들의 불안감을 완화시키기 위해 할 수 있는 몇 가지 것들이 있습니다. 그들은 자신들이 그럴 기분이 아닐 때 조차도, 자신들이 말씀 안에 머물고 있는지를 확인해야 합니다. 감정들은 우리를 방황하게 할 수 있으나, 하나님의 말씀은 견고하고 변함이 없습니다. 우리는 하나님께 대한 강한 믿음을 유지해야 하고 우리가 시험과 유혹을 겪을 때 일수록 더욱 더 굳건히 하나님을 붙잡아야 합니다. 하나님께서는 결코 우리가 감당치 못할 시험을 허락하지 않으실 것이라고 성경은 우리에게 말씀하고 있습니다(고린도전서 10:13). 우울증에 걸리는 것이 죄가 아니라 할지라도, 사람은 여전히, 필요한 전문적인 도움을 받는 것을 포함하여, 고통에 대응하는 책임을 가집니다. “이러므로 우리가 예수로 말미암아 항상 찬미의 제사를 하나님께 드리자 이는 그 이름을 증거하는 입술의 열매니라”(히브리서 13:15).


처음으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