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라


 


저자: 에스라서는 저자의 이름을 구체적으로 지칭하지 않습니다. 전통에 따르면 선지자 에스라가 에스라서를 썼다고 합니다. 흥미로운 사실은 에스라가 7장에서 등장하는데, 에스라서의 저자는 그를 3인칭에서 1인칭으로 바꾸는 점입니다. 이것은 또한 에스라가 저자라는 사실에 신빙성을 실어줍니다.

저작 연대: 에스라서는 주전 460년에서 440년 사이에 기록된 것으로 추정됩니다.

기록 목적: 에스라서는 주전 538년부터 약 100년을 거치는 시간을 다루는데, 이는 바벨론 포로에서 돌아온 때부터 그 후 몇 년 동안 이스라엘 땅에서 일어난 사건들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에스라서는 성전 재건에 중점을 두고 있습니다. 이 책은 주로 아론의 후손들 중 일부에게 제사장직을 회복시켜 주기 위한 목적으로 방대한 계보 기록을 담고 있습니다.

핵심 구절: 에스라 3:11, “찬양으로 화답하며 여호와께 감사하여 이르되 주는 지극히 선하시므로 그의 인자하심이 이스라엘에게 영원하시도다 하니 모든 백성이 여호와의 성전 기초가 놓임을 보고 여호와를 찬송하며 큰 소리로 즐거이 부르며”

에스라 7:6, “이 에스라가 바벨론에서 올라왔으니 그는 이스라엘의 하나님 여호와께서 주신 모세의 율법에 익숙한 학자로서 그의 하나님 여호와의 도우심을 입음으로 왕에게 구하는 것은 다 받는 자이더니”

요약: 이 책은 다음과 같이 나뉠 수 있습니다. 1-6 장 - 스룹바벨의 첫 번째 귀환과 성전 재건. 7-10 장 - 에스라의 사역. 6장과 7장 사이에는 반 세기 이상이 흘렀기 때문에 에스라가 예루살렘에서 사역을 시작할 즈음에는 이 책의 첫 부분에 나왔던 인물들은 거의 다 죽은 때였습니다. 에스라는 에스라서와 느헤미야서에서 중요한 인물입니다. 이 두 책은 고백기도(스 9; 느 9)로 끝나며, 사람들은 곧바로 자신이 빠져있던 죄악된 관습에서 벗어납니다. 책 내용 속에서 소개되는 학개와 스가랴의 고무적인 메시지는(스 5:1) 그들의 이름을 지닌 예언서에서도 찾아볼 수 있습니다.

에스라서는 이스라엘 백성이 성전을 건축하기 위해 포로에서 돌아온 때부터 느헤미야서의 시작 부분에서 다루는 사건인 아닥사스다의 법령이 선포될 때까지를 다룹니다. 학개는 에스라 시대의 주요 선지자였고 스가랴는 느헤미야 시대의 선지자였습니다.

예표: 우리는 에스라서에서 남은 자에 대한 성경적인 주제를 다시 보게 됩니다. 재앙이나 심판이 임할 때마다 하나님은 언제나 자신을 위해 적은 수의 남은 자를 구원하십니다. 노아와 그의 가족을 홍수의 멸망으로부터 구원하셨고, 소돔과 고모라로부터 롯의 가족을 구원하셨으며, 아합과 이세벨의 박해에도 불구하고 이스라엘 안에 선지자 7,000명을 남겨 두셨습니다. 이스라엘 백성이 애굽에 사로 잡혀갔을 때, 하나님은 그의 남은 자를 구원하여 약속의 땅으로 데려가셨습니다. 에스라 2장 64-67절을 보면, 약 5만명이 유대 땅으로 돌아왔지만 다윗 왕이 번성하던 시대에 살던 이스라엘의 숫자와 비교하면, 그들 말대로 “우리가 남아 피한 것이 오늘날과 같이” 적었습니다. 남은 자에 대한 주제는 신약으로도 넘어옵니다. 바울은 “지금도 은혜로 택하심을 따라 남은 자가 있느니라”(롬 11:5)고 말합니다. 예수님 당시에 대부분의 사람들은 그분을 거부했지만, 하나님이 남겨 놓으시고 그분의 아들 안에서 그리고 그분의 은혜의 언약 안에서 보존하신 사람들이 남아있었습니다. 그리스도 이후 모든 세대에 걸쳐, 영원한 생명으로 인도하는 좁은 길을 걷는 충실한 자들의 남은 자가 있습니다(마 7:13-14). 이 남은 자들은 그들을 인치신 성령의 능력을 통해 보존될 것이며 성령님은 마지막 날에 그들을 안전하게 구원하여 주실 것입니다(고후 1:22, 엡 4:30).

적용: 에스라서는 소망과 회복을 기록한 책입니다. 하나님을 대항하는 죄와 반역으로 상처받은 그리스도인들을 위해 우리 하나님은 용서의 하나님이시며 회개와 상한 심령 가운데 주를 구하는 자들에게 등을 돌리지 않으시는 하나님이라는 사실을 알려주시는데 이는 그들에게 큰 소망이었습니다(요일 1:9). 이스라엘 백성이 예루살렘에 돌아와서 성전을 재건한 일은 하나님을 거역하고 죄에 빠졌던 노예 상태로부터 돌아온 모든 그리스도인의 삶에서 반복됩니다. 그들은 하나님 안에서 사랑 가운데 맞이하는 환영의 집을 발견합니다. 우리가 아무리 오래 떠나 있었어도 주님은 우리를 용서하시고 그분의 가족으로 우리를 다시 영접하실 준비가 되어 있습니다. 주님은 성령님의 성전이 있는 우리의 마음과 삶을 어떻게 소생시키고 재건할 수 있는지 그 방법을 알려주기를 원하십니다. 예루살렘에 있는 성전을 재건하는 것과 마찬가지로, 하나님은 우리가 주를 다시 섬길 수 있도록 우리의 삶을 개조하고 주께 드려질 수 있도록 감독 하십니다.

성전 재건을 막는 하나님의 대적들의 반대는 우리 영혼의 원수들의 반대와 전형적으로 유사한 패턴을 보여줍니다. 사탄은 우리를 속이고 하나님의 계획을 좌절시키기 위해 마치 하나님의 목적과 일치하는 것처럼 보이는 사람들을 사용합니다. 에스라 4장 2절은 그리스도를 경배한다고 주장하지만 숨은 의도는 세우는 것이 아니라 무너뜨리는 것이 목적인 사람들의 기만적인 말을 묘사합니다. 우리는 그러한 기만자들을 경계해야 하며, 그들에게 이스라엘 사람들처럼 반응해야 하고, 그들의 매끄러운 말과 믿음에 대한 거짓된 고백에 속지 않도록 주의해야 합니다.


처음으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