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경은 관유에 대해서 어떻게 말씀하나요?


질문: 성경은 관유에 대해서 어떻게 말씀하나요?

답변:
성경 내에서 20번 언급된 관유는 구약성경에서 대제사장과 그 후손들의 머리 위에 기름을 붓는 것과 성막과 성막 기구들이 거룩하고 주님께 따로 구분된 것임을 표시하기 위해 뿌리는 것으로서 사용되었습니다 (출애굽기 25:6, 레위기 8:30, 민수기 4:16). 이는 세 번 “거룩한, 관유”로 칭해졌고, 유대인들이 관유를 재생산하여 개인적으로 사용하는 것은 엄격히 금지되었습니다 (출애굽기 30:32-33). 관유 제작법은 출애굽기 30:23-24에서 볼 수 있는데, 몰약과 계피, 다른 천연 재료들을 함유했습니다. 기름이나 그 재료들이 어떤 초자연적인 힘을 가졌다는 암시는 없습니다. 정확히 말해서, 기름 제작 지침이 엄격했던 이유는 이스라엘 백성들의 순종을 시험하고, 하나님의 절대적인 거룩하심을 보여주기 위함이었습니다.

신약성경에서는 오직 네 구절만이 기름 부음에 대한 관습을 언급하며, 이들 중 그 어떤 구절도 기름 사용에 대한 설명을 제시하지 않습니다. 우리는 맥락을 통해 결론을 이끌어낼 수 있습니다. 마가복음 6:13에서 제자들은 병든 자에게 기름을 발라 치유합니다. 누가복음 7:46에서 마리아는 예배의 행위로서 예수님의 발에 향유를 붓습니다. 야고보서 5:14에서 교회의 장로들은 병든 자들을 치유하기 위해 기름을 바릅니다. 히브리서 1:8-9에서는 하나님께서 예수님이 승리하시고 천국으로 돌아오실 때, 예수님에게 “하나님이여 주의 보좌가 영영하며…”라고 말씀하시고, “즐거움의 기름”을 부으십니다.

오늘날 크리스천들도 기름 바르는 관습을 사용해야 할까요? 성경 속에 오늘날 우리가 이와 비슷한 기름을 사용해야 한다고 명령하거나 제안하는 구절도 없지만, 이에 대해 금지하는 구절 역시 없습니다. 지혜로운 처녀와 미련한 처녀 비유에서와 같이 (마태복음 25:1-13), 성경 속에서 기름은 종종 성령의 상징으로서 사용됩니다. 이처럼, 크리스천은 모든 진리로 인도하시고 은혜와 위안으로 계속해서 기름 부어주시는 성령의 기름 부으심을 경험합니다. “너희는 거룩하신 자에게서 기름 부음을 받고 모든 것을 아느니라” (요한일서 2:20).

English


처음으로 돌아가기


더 알아보기...

영생을 찾으십니까?



용서를 구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