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약의 하나님은 왜 짐승 제사를 요구하셨는가?


질문: 구약의 하나님은 왜 짐승 제사를 요구하셨는가?

답변:
하나님은 죄를 임시적으로 덮어주시고 예수 그리스도의 완벽하고 완전한 희생을 예표하기 위하여 짐승 제서를 요구하셨습니다 (레위기 4:54, 5:10). “피흘림이 없이는 사함이 없기 때문에” (히브리서 9:22), 짐승 제사는 성경 전반에 걸쳐 나타나는 중요한 주제입니다. 아담과 하와가 죄를 지었을 때, 하나님은 그들에게 옷을 지어 입히시기 위하여 짐승을 죽이셨습니다 (창세기 3:21). 가인과 아벨은 주님께 희생 제물을 바쳤습니다. 아벨의 제물은 “양의 첫 새끼” (창세기 4:4-5)였기 때문에 받아들여졌지만, 가인의 제물은 열매라서 받아들여지지 않았습니다. 홍수가 물러간 후에, 노아는 하나님께 짐승으로 희생 제사를 드렸습니다 (창세기 8:20-21).

하나님은 이스라엘 민족에게 하나님이 정하신 일정한 절차에 따라 여러 가지 희생제사를 드리라고 명하셨습니다. 첫째, 짐승은 흠이 없어야 했습니다. 둘째, 희생 제물을 바치는 사람은 그 짐승과 동일시 되어야 했습니다. 셋째, 짐승을 바치는 사람이 그 동물을 죽여야 했습니다. 믿음으로 이 일들이 행하여졌을 때, 그 희생 제물은 일시적으로 죄를 가려 주었습니다. 또 다른 희생 제사는 레위기 16장에 설명된 속죄일에 드려지는 제사로서, 죄 사함과 죄의 제거를 보여주는 것입니다. 대제사장은 두 마리의 숫염소를 가져다가 속죄 제물로 바쳤습니다. 염소 중 하나는 이스라엘 백성을 위한 속죄 제물로 희생되었고 (레위기 16 :15), 다른 염소는 광야로 보내어졌습니다 (레위기 16:20-22). 속죄 제물은 죄 사함을 위한 것이었고, 다른 염소는 죄의 제거를 위한 것이었습니다.

그렇다면, 우리는 오늘날 왜 더 이상 짐승 제사를 드리지 않습니까? 예수 그리스도께서 최종적이고 완전한 희생 제사였기 때문에, 짐승 제사는 이제 끝이 났습니다. 세례 요한은 예수님이 세례를 받으러 오시는 것을 보고 “보라 세상 죄를 지고 가는 하나님의 어린 양이로다” (요한복음 1:29) 라고 말하면서 이 사실을 인식하였습니다. 당신은 ‘왜 짐승이 희생되어야 하지? 짐승이 무슨 잘못을 했나?’ 라고 물을 수 있습니다. 그것이 바로 핵심입니다. 짐승들은 잘못한 것이 없기 때문에, 희생 제사를 드리는 그 사람을 대신하여 죽은 것입니다. 예수 그리스도 역시 잘못한 것이 없으시지만, 기꺼이 인류의 죄를 위하여 자신을 죽음에 넘기셨습니다 (딤모데전서 2:6). 예수 그리스도는 우리의 죄를 감당하시고 우리 대신 죽으셨습니다. 이에 고린도후서 5:21은 “하나님이 죄를 알지도 못하신 이를 우리를 대신하여 죄로 삼으신 것은 우리로 하여금 그 안에서 하나님의 의가 되게 하려 하심이라”고 말합니다. 우리는 예수 그리스도가 십자가에서 성취하신 것을 믿음으로 죄 사함을 받을 수 있습니다.

요약하면, 짐승 제사는 각 개인이 죄 사함을 경험할 수 있도록 하나님에 의해 명하여졌습니다. 짐승은 대속물로 사용되었습니다. 즉, 죄인을 위해 대신 죽었습니다. 하지만, 그 제물은 단지 임시적인 것이어서 계속해서 반복적으로 드려질 필요가 있었습니다. 짐승 제사는 예수 그리스도의 희생으로 멈추어졌습니다. 예수 그리스도는 단번에 영원히 드려진 최종적인 대속 제물이었으며 (히브리서 7:27), 이제 하나님과 인류 사이에 있는 유일한 중보자가 되십니다 (디모데전서 2:5). 짐승 제사는 우리를 대신하신 그리스도의 희생을 예표하였습니다. 짐승의 희생이 죄의 용서를 제공할 수 있었던 유일한 근거는 그리스도, 즉, 짐승 제사가 그저 예시하고 예표해 주었던, 우리의 죄를 위해 자신을 희생시키신, 그리스도입니다.

English
처음으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