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세오경이란 무엇인가요?


질문: 모세오경이란 무엇인가요?

답변:
모세오경은 대부분의 보수적인 성경학자들이 모세가 기록했다고 믿고 있는 성경 첫 다섯 권의 책을 일컫는 명칭입니다. 모세오경의 책들이 직접 저자를 명확하게 밝히지 않더라도, 모세가 저자이거나 모세가 한 말(출애굽기 17:14, 24:4-7, 민수기: 33-12, 신명기 31:9-22)이라고 볼 수 있는 구절들이 많이 있습니다. 모세오경의 저자가 모세라는 것을 보여주는 가장 중요한 증거는 예수님께서 직접 구약성경의 이 부분을 “모세의 율법” (누가복음 24:44)이라고 언급하셨다는 것입니다. 모세오경에는 모세가 아닌 다른 사람이 추가한 것으로 보이는 구절이 몇 개 있지만 – 예를 들어 모세의 죽음과 장례를 묘사한 신명기 34:5-8의 경우 – 대부분의 학자들은 모세가 이 책들을 쓴 것으로 봅니다. 여호수아나 다른 사람들이 실제로 원문을 작성했다고 해도, 하나님께서 모세를 통해 가르침과 계시를 전달하셨던 것이고, 실제로 누가 그 말씀을 기록했든 최종 저자는 하나님이셨으며 이 책들은 여전히 영감을 받은 것입니다.

“모세오경(Pentateuch)”이라는 단어는 “다섯 개”라는 의미의 헬라어 펜타와 “두루마리”로 번역되는 헬라어 튜크호스의 합성어로부터 유래되었습니다. 따라서 “모세오경”은 간단히 유대교 정경 세 부분 중 첫 부분을 이루는 다섯 권의 두루마리를 가리킵니다. 모세오경이라는 이름의 유래는 테르툴리아누스 (Tertullian)가 성경의 첫 다섯 권을 그렇게 부르기 시작한 주후 200년까지 거슬러 올라갑니다. 히브리어로 “율법”을 의미하는 토라로도 알려진 이 성경 다섯 권의 책은 창세기, 출애굽기, 레위기, 민수기, 신명기입니다.

유대인들은 일반적으로 구약성경을 세 부분으로 나누었습니다. 율법과 선지서, 그리고 저술들입니다. 율법 또는 토라는 창조와 하나님께서 아브라함과 유대민족을 당신의 백성으로 선택하신 역사적 배경을 담고 있습니다. 토라는 또한 시내 산에서 이스라엘 백성에게 주어진 율법을 포함합니다. 성경은 이 다섯 권의 책을 여러 명칭으로 부릅니다. 여호수아 1:7에서는 “모세가 네게 명령한 그 율법 (토라)”이라고 했으며, 열왕기상 2:3에서는 “모세의 율법”으로 칭했습니다.

모세오경을 이루는 성경 다섯 권의 책들에서 하나님은 인간에게 꾸준히 나타나시기 시작합니다. 창세기를 통해 우리는 창조의 시작, 인간의 타락, 구원의 약속, 인류 문명의 시작, 그리고 하나님과 그 택하신 민족 이스라엘 사이의 언약적 관계를 볼 수 있습니다.

다음 책은 출애굽기로, 이 책은 언약의 백성을 노예 신분에서 구원하시는 하나님의 구원 역사와 하나님께서 따로 떼어 놓으신 약속의 땅을 소유하도록 그 백성이 준비되어 가는 과정을 기록합니다. 출애굽기는 하나님께서 아브라함에게 약속하셨던 대로, 이스라엘 백성이 400년의 노예 생활 이후 출애굽 하는 사건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창세기 15:13). 출애굽기는 하나님이 시내 산에서 이스라엘 백성과 맺은 언약 및 성막에 대한 지침들, 십계명, 그리고 이스라엘 백성이 하나님께 어떻게 예배해야 하는지에 대한 그 밖의 가르침들을 기록합니다.

레위기는 출애굽기에 이어, 언약 백성 (이스라엘)이 어떻게 하나님을 예배하고, 스스로를 다스려야 하는지에 대한 가르침을 확장합니다. 레위기는 그리스도의 완전한 희생이 속죄를 완수하기 전까지 하나님께서 자기 백성의 죄를 눈감아 주실 수 있도록 하는 희생 제도의 요건을 망라합니다.

레위기 다음의 책은 이스라엘 백성이 광야에서 방황했던 40년 동안의 주요 사건들을 다루고, 하나님을 예배하고 하나님의 언약 백성으로 살아갈 수 있는 가르침을 담은 민수기입니다. 모세오경을 이루는 다섯 권 중 마지막 책은 신명기입니다. 신명기는 때때로 “두 번째 율법” 또는 “율법의 반복”으로 일컬어 집니다. 신명기는 이스라엘 백성이 약속의 땅에 들어가기 전, 백성들 앞에서 모세가 한 마지막 말을 기록합니다 (신명기 1:1). 신명기에서는 하나님께서 시내 산에서 내려주신 율법이 다시 반복되고 설명됩니다. 이스라엘 백성이 역사의 새로운 장을 열기 시작하면서, 모세는 그들에게 하나님의 계명들과 하나님께 순종함으로 말미암아 얻게 될 축복, 그리고 불순종에 따를 저주에 대해 상기시켜 줍니다.

모세오경 다섯 권의 책들이 일반적으로 역사서라고 여겨지는 이유는 그 책들이 역사적 사건들을 기록하고 있기 떄문입니다. 종종 토라 또는 율법이라고 불리지만, 사실 이 책들은 율법보다 더 많은 것을 담고 있습니다. 이 책들은 구원과 관련한 하나님의 계획을 전체적으로 보게 해주며 이후 성경에 나오는 모든 것의 배경을 알려줍니다. 구약성경의 나머지 책들처럼, 모세오경에 담긴 약속들과 형식들, 예언들은 예수 그리스도의 인격과 사역 안에서 궁극적으로 성취됩니다.

English


처음으로 돌아가기


더 알아보기...

영생을 찾으십니까?



용서를 구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