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의 목적을 찾는 방법에 관하여 성경은 무엇이라고 말하는가? 내 삶은 허망하고 무의미한데…어떻게 하면 삶의 목적을 찾을 수 있을까?


질문: 인생의 목적을 찾는 방법에 관하여 성경은 무엇이라고 말하는가? 내 삶은 허망하고 무의미한데…어떻게 하면 삶의 목적을 찾을 수 있을까?

답변:
삶의 의미가 무엇일까? 삶의 목적과 성취와 만족을 어떻게 찾을 수 있을까? 영원히 보람이 있는 것을 어떻게 성취할 수 있을까? 수많은 사람들이 이 중요한 질문들을 끊임없이 고민해 왔습니다. 그리고 몇 년 후, 사람들은 과거를 돌아보면서 그들이 세웠던 목표들을 달성했는데도 왜 그들의 대인관계가 나빠졌고 그들은 왜 공허함을 느끼고 있는지 의아해합니다. 한번은 자신의 운동 종목에서 최고 자리에 올랐었던 어느 선수가 질문을 받았습니다. 그가 처음 운동을 시작했을 때 누군가가 해주기를 바랐던 말이 있다면 무엇이었겠느냐는 질문이었습니다. 이 질문에 그는 “정상에 올랐을 때 그곳에 아무것도 없다는 사실을 누군가가 미리 말해주었더라면”이라고 대답했습니다. 우리는 인생의 수많은 목표들을 추구하느라 여러 해를 허비하고 나서야 비로소 그 공허함을 깨닫습니다.

사람들은 인본주의 문화 속에서 많은 것들을 추구하며 거기서 의미를 찾아보려고 합니다. 사업의 성공, 부, 좋은 인간관계, 성적인 쾌락, 오락 그리고 다른 사람들에게 선행을 베푸는 일 등을 추구합니다. 사람들은 부와 대인 관계와 즐거움의 목표를 이루었는데도 여전히 그들의 마음속에서 깊은 빈 공간, 즉 아무것도 채울 수 없는 공허함을 느낀다고 증언합니다.

이런 공허함을 전도서의 저자는 다음과 같이 묘사합니다. “헛되고 헛되니 모든 것이 헛되도다”(전 1:2). 전도서의 저자인 솔로몬 왕은 측량할 수 없는 부, 그 시대나 현 시대를 통틀어 어느 누구보다 뛰어난 지혜, 수백 명의 여자들, 다른 왕국이 부러워할 만한 왕궁들과 정원들, 가장 좋은 음식과 술 그리고 모든 형태의 오락들을 누릴 수가 있었습니다. 한때 솔로몬 왕은 그의 마음이 원하는 것이라면 그게 어떤 것이라도 추구했습니다. 그러나 그는 “해 아래의 삶”, 곧 눈으로 볼 수 있고 감각으로 경험할 수 있는 것을 전부로 여기는 삶은 허무하다고 요약했습니다. 왜 공허함이 있을까요? 하나님이 우리를 지으실 때 지금 이곳에서 경험할 수 있는 것 이상의 무엇인가를 위해 우리를 창조하셨기 때문입니다. 솔로몬은 하나님에 대해 “하나님은 또한 영원을 사모하는 마음을 심으셨다”(전 3:11)고 말했습니다. 우리는 지금 이 땅의 삶이 전부가 아니라는 사실을 마음속으로 알고 있습니다.

성경의 첫 번째 책인 창세기를 보면 하나님은 인간을 그분의 형상대로 만드셨음을 알 수 있습니다(창 1:26). 이는 사람은 다른 어떤 피조물보다 하나님을 닮은 존재임을 의미합니다. 또한 인류가 죄와 죄의 저주를 받기 전에 다음과 같은 사실이 있었음을 발견할 수 있습니다. 1) 하나님은 사람을 사회적인 피조물로 만드셨습니다(창 2:18-25). 2) 하나님은 사람에게 일을 주셨습니다(창 2:15). 3) 하나님은 사람과 교제하셨습니다(창 3:8). 4) 하나님은 사람에게 땅을 다스릴 권세를 주셨습니다(창 1:26). 이 사실들이 왜 중요할까요? 하나님은 우리 삶의 성취감을 주시고자 이런 각각의 일을 의도하셨습니다. 그러나 이 모든 것들(특히 인간과 하나님의 교제)은 인간의 죄로 인한 타락과 그 결과 때문에 임한 저주로 인해 전혀 다른 영향을 받았습니다(창세기 3장).

성경의 마지막 책인 요한계시록을 보면, 하나님은 지금의 하늘과 땅을 멸하시고 새 하늘과 새 땅을 지으심으로 영원한 상태를 여실 것을 계시하십니다. 그때가 되면 하나님은 구속받은 새 인류와 충만한 관계를 회복하실 것이며 구원받지 못한 자들은 쓸모없는 존재로 심판을 받아 불 못에 던져질 것입니다(계 20:11-15). 죄의 저주는 사라질 것이며 더 이상 죄, 슬픔, 병, 죽음, 고통은 존재하지 않을 것입니다(계 21:4). 하나님은 그들 가운데 거하시며 그들은 하나님의 자녀가 될 것입니다(계 21:7). 이렇게 우리는 원상태로 돌아오게 됩니다. 하나님은 우리를 창조해 자신과 교제하게 하셨습니다. 그러나 인간은 죄를 범했으며 교제는 깨어졌습니다. 하나님은 그 교제를 영원한 상태에서 온전히 회복하십니다. 모든 것을 성취했지만 죽음 뒤에 영원토록 하나님과 분리된다면, 그 인생은 헛될뿐만 아니라 더욱 비참한 삶일 것입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우리가 죽음 이후에 영원한 복을 누릴 수 있을 뿐만 아니라(눅 23:43) 이 땅에서도 만족스럽고 의미 있는 삶을 살 수 있는 길을 마련해 주셨습니다. 그러면 어떻게 영원한 복과 ‘이 땅에서의 천국’을 얻을 수 있을까요?

예수 그리스도를 통해 회복되는 삶의 의미

현재의 삶과 영원한 삶을 사는 데에 진정한 의미를 찾는 길은 아담과 하와가 죄로 인해 잃어버린 하나님과의 관계를 회복하는 것입니다. 하나님과의 관계는 오직 그분의 아들이신 예수 그리스도를 통해서만 가능합니다(행 4:12; 요 1:12; 14:6). 구원과 영생은 우리가 예수 그리스도를 구주로 믿어 얻게 됩니다. 일단 믿음으로 구원을 받으면 그리스도는 우리를 새로운 피조물로 변화시키십니다. 그리고 우리는 주님을 닮아가는 신앙의 여정을 시작하며 그분을 신뢰하는 것을 배우게 됩니다.

우리가 예수님을 구주로 영접하는 일은 참으로 놀라운 일이지만, 그것만으로 인생의 진정한 의미를 찾을 수는 없습니다. 오히려 삶의 참된 의미는 한 사람이 그리스도의 제자로서 그분을 따르기 시작하고 그분에게 배우며 그분의 말씀 안에서 함께 시간을 보내고 기도 안에서 그분과 소통하고 그분의 명령에 순종하며 그분과 동행할 때 찾을 수 있습니다. 만일 당신이 그리스도인이 아니라면(혹은 초신자라면), 당신은 아마 “그 말은 나에게 흥미롭지도 않고 의미도 없는 것처럼 들리는데!”라고 말할지도 모릅니다. 그러나 예수님은 다음과 같이 말씀하셨습니다.

“수고하고 무거운 짐 진 자들아 다 내게로 오라 내가 너희를 쉬게 하리라 나는 마음이 온유하고 겸손하니 나의 멍에를 메고 내게 배우라 그리하면 너희 마음이 쉼을 얻으리니 이는 내 멍에는 쉽고 내 짐은 가벼움이라 하시니라”(마 11:28-30). “내가 온 것은 양으로 생명을 얻게 하고 더 풍성히 얻게 하려는 것이라”(요 10:10). “이에 예수께서 제자들에게 이르시되 누구든지 나를 따라오려거든 자기를 부인하고 자기 십자가를 지고 나를 따를 것이니라 누구든지 제 목숨을 구원하고자 하면 잃을 것이요 누구든지 나를 위하여 제 목숨을 잃으면 찾으리라”(마 16:24-25). “또 여호와를 기뻐하라 그가 네 마음의 소원을 네게 이루어 주시리로다”(시 37:4).

이 모든 구절들을 보면 우리는 ‘선택’할 수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우리는 결국 공허함으로 끝나는 삶을 계속 살아가기로 선택하거나 온 마음을 다해 하나님과 그분의 뜻을 추구하는 삶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후자는 충만한 삶, 우리의 마음의 소원함을 채워주는 만족과 충족의 삶이 될 것입니다. 그렇게 되는 이유는 우리의 창조주께서 우리를 사랑하사 우리에게 가장 좋은 것을 주기를 바라시기 때문입니다. (물론, 가장 쉬운 삶이 아니라, 가장 충만한 삶을 의미합니다.)

그리스도인의 삶은 스포츠 경기를 관람할 때 모든 움직임을 가까이서 볼 수 있는 비싼 관람석을 살 것인지 아니면 적은 돈을 내고 멀리서 게임을 볼 것인지를 선택하는 일과 비교할 수 있습니다. 우리는 ‘앞 줄에서’ 하나님의 일하심을 보는 것을 선택해야 합니다. 하지만 슬프게도 대부분의 사람들은 그렇게 선택하지 않습니다. 하나님의 일을 직접 목도하는 사람들은 하나님의 목적을 이루기 위해 진정 자신의 욕망을 쫓는 일을 그만둔, 주님께 온 마음을 바친 그리스도의 제자들입니다. 그들은 그리스도와 그분의 뜻에 철저하게 순종하는 대가를 지불하고 가장 충만한 삶을 살아갑니다. 그들은 아무런 후회 없이 자신과 동료들 그리고 창조주를 대면할 수 있습니다. 당신은 대가를 치르셨습니까? 치르기를 원하십니까? 그렇다면 당신은 삶의 의미나 목적에 대해 다시는 굶주림을 느끼지 않을 것입니다.

English
처음으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