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님은 우리의 몸값을 어떻게, 그리고 누구에게 지불하셨나요?


질문: 예수님은 우리의 몸값을 어떻게, 그리고 누구에게 지불하셨나요?

답변:
몸값이라는 것은 억류된 사람을 석방하기 위해 지불하는 것입니다. 예수님은 죄와 죽음, 지옥으로부터 우리를 자유롭게 해주시기 위해 우리의 몸값을 지불하셨습니다. 출애굽기, 레위기, 민수기, 신명기를 통해 우리는 하나님께서 희생 제물을 요구하신 것을 알 수 있습니다. 구약성경 시대에 하나님께서는 이스라엘 백성에게 속죄의 대가로 짐승을 제물로 바치라고 명령하셨습니다. 즉, 짐승의 죽음이 죄의 삯이 되는 사망, 사람의 죽음을 대신한 것이었습니다 (로마서 6:23). 출애굽기 29:36은 “매일 수송아지 하나로 속죄하기 위하여 속죄제를 드리며”라고 말합니다.

하나님은 거룩을 요구하십니다 (베르도전서 1:15-16). 하나님의 율법은 거룩을 요구합니다. 우리는 죄를 범하였으므로 하나님 앞에서 완전하게 거룩할 수가 없습니다 (로마서 3:23). 그리고 하나님께서는 당신의 율법이 완성되기를 원하십니다. 하나님께 희생 제물을 드려야만 그 요구 사항이 충족될 수 있습니다. 그래서 예수님께서 오신 것입니다. 히브리서 9:12-15는 “염소와 송아지의 피로 하지 아니하고 오직 자기의 피로 영원한 속죄를 이루사 단번에 성소에 들어가셨느니라. 연소와 황소의 피와 및 암송아지의 재를 부정한 자에게 뿌려 그 육체를 정결하게 하여 거룩하게 하거든, 하물며 영원하신 성령으로 말미암아 흠 없는 자기를 하나님께 드린 그리스도의 피가 어찌 너희 양심을 죽은 행실에서 깨끗하게 하고 살아 계신 하나님을 섬기게 하지 못하겠느냐. 이로 말미암아 그는 새 언약의 중보자시니 이는 첫 언약 때에 범한 죄에서 속량하려고 죽으사 부르심을 입은 자로 하여금 영원한 기업의 약속을 얻게 하려 하심이라”라고 말합니다.

또한 로마서 8:3-4도 “율법이 육신으로 말미암아 연약하여 할 수 없는 그것을 하나님은 하시나니 곧 죄로 말미암아 자기 아들을 죄 있는 육신의 모양으로 보내어 육신에 죄를 정하사. 육신을 따르지 않고 그 영을 따라 행하는 우리에게 율법의 요구가 이루어지게 하려 하심이니라”라고 말합니다. 명백하게 예수님은 우리의 몸값을 하나님께 지불하셨습니다. 그 몸값은 예수님의 목숨 그 자체였고, 예수님의 피 흘림과 희생이었습니다. 예수님의 희생적인 죽음으로 말미암아 세상의 각 사람들은 그 속죄의 선물을 받을 기회를 얻고, 하나님으로부터 용서 받을 수 있습니다. 예수님의 죽음이 없었다면, 하나님의 율법은 여전히 충족되기 위해 우리의 죽음을 필요로 했을 것입니다.

English


처음으로 돌아가기


더 알아보기...

영생을 찾으십니까?



용서를 구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