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님이 다윗의 자손이라는 것은 무엇을 의미하나요?


질문: 예수님이 다윗의 자손이라는 것은 무엇을 의미하나요?

답변:
신약성경에서 17 개의 구절이 예수님을 “다윗의 자손(son of David)”으로 묘사합니다. 그러나 다윗이 예수님보다 대략 1000년 정도 앞서 살았다면, 예수님이 어떻게 다윗의 아들이 될 수 있을까 하는 의문이 떠오릅니다. 답은 그리스도 (메시아)가 다윗의 씨앗에 대한 예언의 성취였다는 것입니다 (사무엘하 7:12-16). 예수님은 약속된 메시아였으며, 그것은 즉 예수님이 다윗의 씨앗임을 의미했습니다. 마태복음 1장은 예수님이 인간적으로 법적 아버지인 요셉을 통해 다윗의 직계 후손이 된다는 계보적 증거를 제시합니다. 누가복음 3장에 들어있는 계보는 예수님의 어머니 마리아를 따른 혈통을 보여줍니다. 예수님은 요셉에게 입양되고 마리아에게 피를 물려받은 다윗의 후손입니다. 그러나 그리스도가 다윗의 자손으로 언급될 때는 주로 구약성경에서 그리스도와 관련하여 예언한 대로 메시아적 칭호를 언급하는 것일 때가 많습니다.

예수님은 믿음으로 긍휼 또는 치유를 구하는 자들에 의해 여러 번 “주여,…다윗의 자손이여”라고 불려지셨습니다. 귀신에 의해 고통 당하던 딸을 가진 여인 (마태복음 15:22), 길 가에 있던 두 명의 맹인들 (마태복음 20:30), 그리고 맹인 바디매오 (마가복음 10:47), 모두가 도움을 구하며 다윗의 자손이여라고 외쳤습니다. 그들이 예수님께 드렸던 영예의 호칭은 예수님에 대한 그들의 믿음을 선포하는 것이었습니다. 예수님을 “주여”라고 부르는 것은 그들이 예수님의 신성, 권력, 능력을 알고 있다는 것을 표현하는 것이었으며, “다윗의 자손이여”라고 부르는 것은 예수님을 메시아로 공언하는 것이었습니다.

바리새인들 또한 사람들이 예수님을 “다윗의 자손”이라고 부르는 것을 들었을 때 그것이 무엇을 의미하는지 알았습니다. 그러나 믿음으로 외쳐 부르는 자들과 달리 바리새인들은 교만에 눈이 가리워지고 성경에 대한 이해가 부족했으므로 맹인 거지들이 볼 수 있었던 것, 즉 그들이 아마도 평생 동안 기다려왔을 메시아가 여기 있다는 사실을 볼 수 없었습니다. 바리새인들은 예수님이 자기들에게 존경의 태도를 보이지 않는다고 미워했습니다. 그들은 자기들이 마땅히 존경 받아야 한다고 생각했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바리새인들은 사람들이 예수님을 구원자라고 칭송할 때 격분했으며 (마태복음 21:15) 예수님을 죽이기 위해 계략을 세웠습니다 (누가복음 19:47).

예수님은 나아가 서기관과 바리새인들에게 그 호칭이 의미하는 바를 설명하라고 요구하심으로써 그들을 어리둥절하게 만드셨습니다. 다윗이 그리스도를 “주”라 하였은즉 어찌 그의 자손이 되겠느냐 (마가복음 12:35-37)? 물론 율법 교사들은 이 질문에 대답할 수 없었습니다. 예수님은 이렇게 해서 유대 지도자들이 교사로서 미숙한 점과 구약성경에서 가르치는 메시아의 본성에 대해 얼마나 무지한지를 드러내어 자신과의 거리가 더욱 멀어지게 하셨습니다.

하나님의 독생자 그리고 세상을 위한 유일한 구원의 방법이신 (사도행전 4:12) 예수 그리스도는 또한 육신적 의미로나 영적 의미로 다윗의 자손이십니다.

English


처음으로 돌아가기


더 알아보기...

영생을 찾으십니까?



용서를 구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