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과 화목하려면 어떻게 해야 하는가? 하나님과 올바른 관계를 맺을 수 있는 방법은 무엇인가?


질문: 하나님과 화목하려면 어떻게 해야 하는가? 하나님과 올바른 관계를 맺을 수 있는 방법은 무엇인가?

답변:
하나님과 ‘올바른’ 관계를 가지려면, 먼저 우리는 ‘잘못된’ 것이 무엇인지 이해해야 합니다. 그 답은 죄입니다. “다 치우쳐 함께 더러운 자가 되고 선을 행하는 자가 없으니 하나도 없도다”(시 14:3). 우리는 하나님의 명령을 거역했습니다. “우리는 다 양 같아서 그릇 행하여 각기 제 길로 갔거늘”(사 53:6).

나쁜 소식은 죄의 대가는 죽음이라는 것입니다. “범죄하는 그 영혼이 죽으리라”(겔 18:4). 그러나 좋은 소식이 여기 있습니다. 사랑의 하나님이 우리를 구원하기 위해 우리를 찾아오셨다는 사실입니다. 예수님은 자신의 목적이 “잃어버린 자를 찾아 구원하는 것”(눅 19:10)이라고 선포하셨고 십자가에서 죽으실 때는 “다 이루었다!”(요 19:30)는 말씀으로 그의 목적이 성취되었음을 공표하셨습니다.

하나님과의 올바른 관계는 당신이 당신의 죄를 인정하면서 시작합니다. 그 다음은 하나님께 당신의 죄를 겸허하게 고백합니다(사 57:15). “사람이 마음으로 믿어 의에 이르고 입으로 시인하여 구원에 이르느니라”(롬 10:10).

회개는 믿음과 함께 따라야 합니다. 특히 예수님의 희생적인 죽음과 기적적인 부활로 인해 그분이 당신의 구세주이실 자격이 충분히 되신다는 사실을 믿어야 합니다. “네가 만일 네 입으로 예수를 주로 시인하며 또 하나님께서 그를 죽은 자 가운데서 살리신 것을 네 마음에 믿으면 구원을 받으리라”(롬 10:9). 요한복음 20장 27절, 사도행전 16장 31절, 갈라디아서 2장 16절, 3장 11절과 26절 그리고 에베소서 2장 8절과 같은 다른 많은 성경 구절들이 믿음의 필요성을 말하고 있습니다.

하나님과의 올바른 관계는 하나님이 우리를 위해 행하신 일에 우리가 어떻게 반응하느냐에 달려 있습니다. 하나님은 구세주를 보내주셨습니다. 우리의 죄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희생양을 마련해 주셨습니다(요 1:29). 그리고 이렇게 약속하셨습니다. “누구든지 주의 이름을 부르는 자는 구원을 받으리라”(행 2:21).

회개와 용서를 아름답게 보여준 성경 예화로는 탕자의 비유가 있습니다(눅 15:11-32). 작은 아들은 자기 아버지가 나눠준 재물을 부끄러운 죄를 짓는 데에 탕진했습니다(13절). 그는 잘못을 뉘우치고 집으로 돌아가기로 결심했습니다(18절). 더 이상 자신이 아들로서 받아들여지지 않을 거라고 예상했지만(19절), 그의 추측은 틀렸습니다. 그의 아버지는 돌아온 탕자를 이전보다 더 사랑했습니다(20절). 모든 것을 용서받았고, 잔치가 뒤따랐습니다(24절). 이와 같이 하나님은 용서하시겠다는 약속을 포함한 모든 약속을 지키시는 좋으신 분이십니다. “여호와는 마음이 상한 자를 가까이 하시고 충심으로 통회하는 자를 구원하시는도다”(시 34:18).

만일 당신이 하나님과 바른 관계를 갖기를 원한다면 다음과 같이 기도 하십시오. 기억하실 것은, 우리가 단지 이런 종류의 기도문을 읊는 것만으로 무조건 구원을 받는 것은 아닙니다. 오직 그리스도를 향한 신뢰만이 우리를 죄에서 구원할 수 있습니다. 이 기도는 구원을 베푸시는 하나님께 믿음과 감사를 표현하는 간단한 방법입니다. “하나님, 저는 죄인이며 죄에 대한 벌을 받기에 합당함을 고백합니다. 그러나 예수 그리스도께서 저의 죄값을 대신 지불하셨고 그분을 믿어 제가 용서받을 수 있게 되었습니다. 오직 당신만이 저를 구원하실 수 있음을 신뢰합니다. 당신의 놀라운 은혜와 용서의 결과로 영생이라는 선물을 주신 것에 감사드립니다. 아멘!”

이곳의 글을 읽고 예수 그리스도를 믿기로 마음의 결정을 내리셨습니까? 그렇다면 "오늘 예수님을 나의 구원자로 영접합니다" 버튼을 눌러주시기 바랍니다.


English
처음으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