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님은 금요일에 돌아가셨나? 예수님은 무슨 요일에 십자가에 매달리셨나?


 


질문: 예수님은 금요일에 돌아가셨나? 예수님은 무슨 요일에 십자가에 매달리셨나?

답변:
성경은 예수님께서 일주일의 어떤 요일에 십자가 형에 처해 지셨는지에 대해 명쾌하게 말씀하고 있지 않습니다. 가장 널리 받아들여지는 견해는 금요일과 목요일입니다. 그러나, 일부는 금요일과 수요일 논쟁 둘 다를 종합하여 그 날이 목요일이라고 논증합니다.

마태복음 12:40에서 예수님께서 말씀하셨습니다: “요나가 밤낮 사흘을 큰 물고기 뱃속에 있었던 것같이 인자도 밤낮 사흘을 땅 속에 있으리라.” 금요일을 주장하는 사람들은 예수님께서 무덤에 3일동안 계셨다고 간주될 수 있는 타당한 이유가 여전히 있다고 말합니다. 1세기 때의 유대인의 생각에는, 하루의 일부분도 온전한 하루로 간주되었습니다. 예수님께서는 금요일의 일부, 토요일 모두, 그리고 일요일의 일부 동안 무덤에 계셨습니다. 그래서 삼일 동안 무덤에 계셨던 것이라고 간주될 수 있습니다. 금요일 주장에 대한 주요 논증들 중 하나는 마태복음 16:21과 누가복음 9:22와 같은 구절들이 예수님께서 삼일째 되는 날 부활하셨음을 가르친다고 말합니다. 그러므로, 그분께서 무덤에서 온전한 세 번의 날들과 밤들 동안 계실 필요가 없어지는 것입니다. 그러나, 일부 번역들이 이 구절들에 대해 “삼일째(on the third day)”를 사용하지만, 모두가 그런 것이 아니고, 또한 모든 사람들이 “삼일째(on the third day)”가 이 구절에 대한 최상의 번역이라고 동의하지 않습니다. 게다가, 마가복음 8:31은 예수님께서 삼일 “후(after)”에 부활하실 것을 말하고 있습니다.

목요일의 주장은 금요일 견해에 대해 부연하는 것이고 금요일 저녁의 그리스도의 장사됨과 일요일 아침 사이에 너무 많은 일들(어떤 사람들은 20가지나 많은 일들이라 함)이 일어났다고 주로 논증합니다. 목요일 견해 지지자들은 금요일과 일요일 사이에서 오로지 온전한 하루 전체로 볼 수 있는 날은 유대인의 안식일인 토요일뿐이라는 것이 특히 문제가 된다는 점을 지적합니다. 추가적인 하루나 이틀 정도의 시간이 더 있어야 이런 문제를 해결 해 줍니다. 목요일을 주장하는 사람들은 다음과 같이 추론할 수 있습니다: 당신이 월요일 저녁부터 친구를 만나지 못했다고 가정합시다. 다음에 당신이 그를 본 때가 목요일 아침이면 당신은, 엄밀히 따지면 오로지 60시간(2.5일)일지라도, “나는 너를 3일 동안 보지 못했어” 라고 말합니다. 예수님께서 목요일에 십자가 형에 처해지셨다면, 이 예가 어떻게 3일로 간주될 수 있는지를 보여줍니다.

수요일이라는 견해는 그 주에 2차례의 안식일이 있었다고 말합니다. 첫째 안식일(십자가에 처형되신 저녁 때인 안식일 [마가복음 15:42; 누가복음 23:52-54]) 후에, 여자들은 향유를 구입했습니다 – 그녀들이 안식일이 지난 후에 구입했다는 것을 주목하십시오(마가복음 16:1). 그리고, 수요일 견해는 이 “안식일”은 유월절이었다고 봅니다(레위기 16:29-31; 23:24-32; 39를 보면, 한 주의 꼭 일곱 째 날일 필요가 없는 아주 성스러운 날들이 안식일이라고 지칭됩니다). 그 주의 두번째 안식일은 일주일마다 돌아오는 보통의 안식일입니다. 누가복음 23:56에서, 첫 안식일이 지나 향유를 샀었던 여인들은 집에 돌아와 향료를 준비 하였고, “안식일에 쉬었다” 는 사실을 주목하십시오. 이 주장은 두 차례의 안식일이 없었다면, 그녀들이 안식일이 지나 향유를 구매하고, 그 향유를 안식일 전에 준비할 수 없었을 것이라고 말합니다. 두 차례의 안식일이 있엇다는 견해로 비추어 보면, 그리스도께서 목요일에 십자가 형에 처해지셨다면, 아주 성스러운 안식일(유월절)은 목요일 해가 질 때부터 시작되어 금요일 해가 질 때 – 매주 한번의 안식일 또는 토요일의 시작 – 까지가 될 것입니다. 첫번째 안식일(유월절)이 지나서 향유를 구입했다는 것은 그녀들이 향유를 토요일에 구입했다는 것이 되고 안식일을 범했다는 의미가 됩니다.

그러므로, 수요일의 견해를 따르는 것이 여인들과 향료의 성경적 서술에 위반되지 않고 마태복음 12:40의 문자적 해석을 견지하는 유일한 해명이 될 것입니다. 아주 성스러운 날인 안식일(유월절)은 목요일이었고, 그 후 여자는 금요일에 향유를 구입했고, 같은 날 집에 돌아와 향유를 준비했으며, 그리고 매주 돌아오는 안식일인 토요일에 쉬었으며, 일요일 이른 아침에 향유를 무덤에 가지고 갔습니다. 예수님께서는 유대 달력으로 목요일이 시작되었던 수요일 해질 무렵에 장사되셨습니다. 유대 달력을 사용하면, 목요일 밤(밤 하나), 목요일 낮(낮 하나), 금요일 밤(밤 둘), 금요일 낮(낮 둘), 토요일 밤(밤 셋), 토요일 낮(낮 셋)을 가지게 됩니다. 예수님께서 정확히 어느 시간에 부활하셨는지 모르지만, 일요일 해 뜨기 전이었다는 것을 우리는 압니다. 그분께서는 유대인에게 한 주의 첫 째 날이 시작되었던 토요일 저녁 해 진 후 바로 이른 시각에 부활하셨을 것입니다. 빈 무덤의 발견은 아직 어둡지만(요한복음 20:1), 바로 동이 틀 때 이루어졌습니다(마가복음 16:2).

수요일 견해의 문제가 될 수 있는 점은 엠마오를 향해 가던 제자들은 예수님께서 부활하신 그 날 걷고 있었습니다(누가복음 24:13). 예수님을 알아 차리지 못한 그 제자들은 예수님의 십자가의 처형을 예수님께 말씀하고(24:21) “오늘은 이 일이 일어난지 3일 되었다”고 말합니다(24:22). 가능한 해명은 그들이 유대인의 목요일이 시작되는, 예수님께서 장사되신 수요일 저녁부터 세었을 수도 있으며, 목요일부터 일요일까지가 3일로 계산되었을 수 있습니다.

전체적으로 보아서, 예수께서 무슨 요일에 십자가형을 당하셨는지를 안다는 것이 그렇게 중요하지 않습니다. 그것이 매우 중요했다면, 하나님의 말씀은 그 날과 시간을 분명하게 전달했을 것입니다. 중요한 것은 예수님께서 죽으시고, 물리적으로, 육체적으로 죽음에서 부활하셨다는 것입니다. 똑 같이 중요한 것은 그분께서 죽으셨던 이유입니다 – 모든 죄인들이 받아 마땅할 형벌을 짊어지는 것. 요한복음 3:16과 3:36 모두는 당신이 그분을 믿으면 영생을 얻는다고 선포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예수님께서 십자가의 형벌을 수요일, 목요일, 혹은 금요일에 받으셨던 여부와 관계없이 한결같은 진실입니다.


처음으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