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경은 영감되었다는 말은 무슨 뜻인가? 성경은 하나님의 감동으로 되어졌다는 말은 무슨 뜻인가?


 


질문: 성경은 영감되었다는 말은 무슨 뜻인가? 성경은 하나님의 감동으로 되어졌다는 말은 무슨 뜻인가?

답변:
사람들이 성경을 영감된 것이라고 말할 때, 그 의미는 성경 저자들이 성경을 쓸 때 하나님께서 그들에게 신성한 영향을 끼침으로써 성경이 하나님의 말씀이 되게 하신 사실을 언급하는 것입니다. 성경의 맥락에서, “영감”이라는 말은 단순히 “하나님의 입김”을 뜻합니다. 영감은 성경이 진정으로 하나님의 말씀이며 다른 모든 책들로부터 성경을 유일무이하게 만듭니다.

성경이 어느 정도까지 영감되었는지에 대해서는 서로 다른 견해들이 있지만, 성경의 모든 곳의 모든 말씀이 하나님으로부터 나왔다는 성경 자체의 주장은 전혀 의심할 수 없습니다(고전 2:12-13; 딤후 3:16-17). 성경에 대한 이러한 견해를 종종 “완전 축자 영감설”이라고 부릅니다. 이는 영감이 각 단어에까지 미치고(즉, 그저 개념이나 생각 뿐만 아니라 단어 한 마디 한마디가 다 영감되었고) 이 영감은 성경의 모든 부분들과 모든 주제에까지 전체적으로 미친다는 의미입니다. 어떤 사람들은 성경의 일 부분만 영감되었거나 또는 종교를 다루는 생각들이나 개념들만 영감되었다고 믿지만, 영감에 대한 이러한 견해들은 성경에 대한 성경 자체의 주장에 못 미칩니다. 성경 전체의 모든 한마디 한마디가 온전히 영감되었다는 것이 하나님 말씀의 본질적인 특성입니다.

영감의 정도는 디모데후서 3장 16절에 분명하게 나타납니다. “모든 성경은 하나님의 감동으로 된 것으로 교훈과 책망과 바르게 함과 의로 교육하기에 유익하니 이는 하나님의 사람으로 온전케 하며 모든 선한 일을 행하기에 온전케 하려 함이니라.” 이 구절은 모든 성경이 하나님의 감동으로 되었고 유익하다고 우리에게 말씀하고 있습니다. 그저 종교적인 교리들을 다루는 성경의 부분들만 감동된 것이 아니라, 창세기부터 요한 계시록까지 각각의 모든 말씀이 감동된 것입니다. 성경이 하나님의 감동으로 되었기 때문에, 성경은 교리를 세우는데 있어 권위를 가지며, 사람이 어떻게 하나님과 올바른 관계를 맺는지 그 방법을 가르치기에 충분합니다. 성경은 하나님에 의해 영감되었을 뿐만 아니라 우리를 변화시키고 온전케 하는 신비한 능력을 가지고 있다고 주장합니다. 우리에게 무엇이 더 필요하겠습니까?

성경의 영감을 다룬 또 다른 구절은 베드로후서 1장 21절입니다. “예언은 언제든지 사람의 뜻으로 낸 것이 아니요 오직 성령의 감동하심을 받은 사람들이 하나님께 받아 말한 것임이라.” 이 구절은 비록 하나님께서 각자의 개성과 글 쓰는 스타일들을 가진 사람들을 사용하여 말씀을 기록하게 하셨을지라도 그들이 기록한 바로 그 말씀들은 신령하게 영감되었다는 사실을 이해하도록 도움을 줍니다. 예수께서도 “내가 율법이나 선지자를 폐하러 온 줄로 생각하지 말라 폐하러 온 것이 아니요 완전하게 하려 함이라.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천지가 없어지기 전에는 율법의 일점 일획도 결코 없어지지 아니하고 다 이루리라”(마 5:17-18)고 말씀하시면서 성경 전체가 글자까지 영감되어 있음을 친히 확증하셨습니다. 예수님은 이 구절에서 성경의 가장 작은 세부사항 및 가장 사소한 구두점 부호까지 정확하다는 사실을 다시 한 번 강조하셨는데, 이는 성경이 바로 하나님의 말씀이기 때문입니다.

우리는 성경은 하나님의 영감된 말씀이기 때문에 오류가 없고 권위를 지녔다고 결론 지을 수 있습니다. 하나님에 대한 올바른 관점은 그분의 말씀에 대해서도 올바른 관점을 갖도록 인도할 것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전능하시고, 모든 것을 아시며, 전적으로 완벽하시기 때문에, 그분의 말씀 또한 그 속성에 있어서 똑 같은 특성들을 지닐 것입니다. 성경이 하나님의 감동으로 되었음을 확립한 이 같은 구절들은 성경이 오류가 없고 권위를 지니고 있는 사실 역시 확립합니다. 의심할 여지없이 성경은 그 자체가 주장하듯이 인간을 향한 부인할 수 없는, 권위를 가진 하나님의 말씀입니다.


처음으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