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스도인들의 흡연에 대한 태도는? 담배 피는 것은 죄인가?




질문: 그리스도인들의 흡연에 대한 태도는? 담배 피는 것은 죄인가?

대답:
성경은 흡연에 대해 언급하고 있지는 않습니다. 그러나 흡연과 관련되서 적용할 수 있는 성경 구절이 있습니다. 첫째, 성경은 우리의 몸이 어떤 것에도 지배받지 않도록 하라고 명합니다. 고린도전서 6:12 말하길, “모든 것이 내게 가하나 다 유익한 것이 아니요 모든 것이 내게 가하나 내가 아무에게든지 제재를 받지 아니하리라.” 그런데 흡연은 거부할 수 없으리만큼 사람을 강하게 중독시킵시다. 고린도전서 같은 단락 후반부에 보면, “너희 몸은 너희가 하나님께로부터 받은 바 너희 가운데 계신 성령의 전인 줄을 알지 못하느냐 너희는 너희의 것이 아니니라 값으로 산 것이 되었으니 그런즉 너희 몸으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라” 합니다 (고린도전서 6:19-20). 흡연은 의심할 필요도 없이 건강에 해로운 것입니다. 흡연은 폐 기관과 심장에 자주 손상을 입힌다고 밝혀져 왔습니다.

이렇게 볼 때 흡연은 유익한 것입니까? (고린도전서 6:12) 흡연으로 당신의 몸이 하나님께 영광을 돌린다고 진심으로 말할 수 있습니까 (고린도전서 6:20)? 어떤 한 사람이 흡연으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릴 수 있습니까 (고린도전서 10:31)? 이 세 가지 질문에 대한 대답은 당연히 ‘아니오’입니다. 그 결과 우리는 흡연은 죄라고 믿고 그러므로 예수 그리스도의 제자들은 흡연하지 않도록 해야 합니다.

어떤 사람들은 이 견해를 반대하기 위해 많은 사람들이 건강에 해로운 음식을 먹는다고 지적합니다. 해로운 음식도 중독하게 만들며 담배만큼 몸에 해롭다는 것입니다. 예를 들면 많은 사람들이 카페인에 중독되어 아침에 커피를 마시지 않고는 하루를 시작할 수 없다고 합니다. 이것은 사실이지만 어찌하여 이 사실이 흡연 행위를 정당화 시킬 수 있겠습니까? 그리스도인들은 탐식과 해로운 음식 섭취를 삼가해야 합니다. 그렇습니다. 그리스도인들은 자주 어떤 한 가지 죄는 비판하고 다른 죄는 허락하기 때문데 위선자라고 불리기도 합니다. 그러나 어찌 이를 구실삼아 흡연으로 하나님을 영화롭게 한다고 주장할 수 있겠습니까?

또 어떤 사람들은. 유명한 영국 설교자 찰스 스펄전 같은 많은 경건한 자들이 흡연자였다고 주장합니다. 다시 말하지만 이런 주장은 설득력이 없습니다. 담배를 폈던 스펄전이 옳지 않다는 것밖에 말할 수 없습니다. 흡연했다는 사실을 제외하고 스펄전은 거룩한 남자이자 훌륭한 성경 교사였습니까? 절대적으로 그렇습니다. 그럼 훌륭한 성경 교사였다는 사실이 스펄전의 다른 모든 행동과 습관도 하나님께 영광을 돌린다고 말할 수 있습니까? 그것은 아닙니다.

그런데 흡연하는 것이 죄이기 때문에 모든 흡연가들이 구원받지 못했다고 말하는 것은 아닙니다. 진실되게 예수 그리스도를 믿는 자들 가운데서도 흡연자가 있습니다. 흡연 자체가 사람의 구원을 막지 못하고 또 구원을 무효화시키지도 않습니다. 그렇다고 흡연은 한 사람이 그리스도인이 되고, 하나님께 죄를 고백하는 데 있어 다른 죄보다 더 가볍게 다룰 만한 것은 아닙니다 (요한일서 1:9). 흡연은 당연히 버려져야 할 죄이며 또 하나님의 도움으로 극복해야 할 죄임을 확신해야 합니다.



한국어 홈페이지로 돌아가기



그리스도인들의 흡연에 대한 태도는? 담배 피는 것은 죄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