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게 상처 준 사람들을 어떻게 용서할 수 있나?


 


질문: 내게 상처 준 사람들을 어떻게 용서할 수 있나?

답변:
모든 사람들이 어떤 시점에 부당하게 취급 받고, 감정이 상하고, 범죄의 피해를 당한 적이 있습니다. 기독교인들은 이러한 공격적 행위들이 일어날 때 어떻게 대응해야 할까요? 성경에 따르면 우리는 다른 사람들을 용서해야 합니다. 에베소서 4:32은 공표합니다: “서로 인자하게 하며 불쌍히 여기며 서로 용서하기를 하나님이 그리스도 안에서 너희를 용서하심과 같이 하라.” 골로새서 3:13은 비슷하게 말씀합니다: “누가 뉘게 혐의가 있거든 서로 용납하여 피차 용서하되 주께서 너희를 용서하신 것과 같이 너희도 그리하고.” 이 두 성경 구절들의 핵심은 우리가 하나님께서 우리를 용서하셨듯이 다른 사람들을 용서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왜 우리가 용서해야 합니까? 우리가 용서 받았기 때문입니다.

슬픔과 회개 속에서 용서를 구하러 온 사람들에 대해 우리가 그것을 오로지 받아 준다면 용서는 간단할 것입니다. 성경은 죄를 범한 사람을 조건 없이 용서해야 한다고 우리에게 말씀합니다. 사람을 진정으로 용서하는 것을 거부하는 것은 분함과, 쓰라림, 그리고 분노를 나타내는 것인데, 이 것들의 어느 것도 진정한 기독교인의 특성을 보여주지 않습니다. 주기도문에서, 우리는 우리에게 죄 지은 자를 용서한 것과 같이 우리의 죄를 용서해달라고 구합니다(마태복음 6:12). 마태복음 6:14-15에서 예수님께서는 말씀하십니다: “너희가 사람의 과실을 용서하면 너희 천부께서도 너희 과실을 용서하시려니와 너희가 사람의 과실을 용서하지 아니하면 너희 아버지께서도 너희 과실을 용서하지 아니하시리라.” 하나님의 용서를 말씀하는 다른 성경 말씀들에 비추어 보면, 마태복음 6:14-15이 다른 사람들을 용서하지 않는 사람들은 하나님께서 자신들을 용서하셨던 것을 진실로 경험해 보지 못 했음을 말씀하고 있다고 이해하는 것이 가장 타당해 보입니다.

우리가 하나님께서 명하신 것들 중 하나라도 순종하지 않을 때마다, 우리는 그분께 죄를 짓는 것입니다. 우리가 다른 사람을 부당하게 취급할 때마다, 우리는 그 사람에게 죄를 지을 뿐만 아니라, 하나님께 또한 죄를 짓는 것입니다. 하나님께서 우리의 모든 범죄들을 용서하신 정도를 우리가 고려할 때, 우리가 다른 사람들로부터 이러한 은혜를 거둬드릴 권리를 가지고 있지 않다는 사실을 깨닫게 됩니다. 우리는 우리에게 죄를 지을 수 있는 그 누구 보다 더 하나님께 무제한적인 죄를 지었습니다. 하나님께서 그 만큼 많이 우리를 용서해 주시는데, 어떻게 우리가 너무나 작은 죄를 지은 다른 사람들을 용서하는데 인색할 수가 있겠습니까? 마태복음 18:23-35에서의 예수님의 비유는 이 진리에 대한 강력한 사례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우리가 용서를 구하며 그분께 나아갈 때, 그분은 아낌없이 용서하시겠다고 약속하고 계십니다(요한일서 1:9). 하나님의 용서가 무한한 것 같이, 우리가 베푸는 용서도 제한이 없어야 하겠습니다(누가복음 17:3-4).


처음으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