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 / 구혼에 관한 성경의 견해는 무엇인가?


 


질문: 연애 / 구혼에 관한 성경의 견해는 무엇인가?

답변:
성경에 구혼과 연예라는 말들은 찾아볼 수 없다 할지라도, 결혼 이전의 기간에 기독교인들이 따라야 할 몇 가지 원칙들이 우리에게 주어지고 있습니다. 첫째로, 하나님의 방법은 세속적인 것과 상충되기 때문에 연애에 대한 세속적 견해로부터 우리는 벗어나야 합니다(베드로후서 2:20). 세속적 견해는 우리가 원하는 만큼 연애를 하라는 것일 수 있으나, 중요한 것은 그 또는 그녀에게 어떤 헌신을 하기 전에 그 사람의 특성을 파악하는 것입니다. 우리는 그 사람이 그리스도의 영으로 거듭났는지(요한복음 3:3-8) 그리고 그 또는 그녀가 그리스도를 닮으려는 같은 소망을 공유하고 있는지를 파악해야 합니다(빌리보서 2:5). 연애나 구혼의 궁극적인 목적은 인생의 동반자를 찾는 것입니다. 성경은 기독교인들로서 우리가 믿지 않는 자들과 결혼해서는 안 된다고 우리에게 말씀하고 있는데(고린도후서 6:14-15), 이는 그렇게 하면 그리스도와의 우리의 관계를 약화시키고 우리의 도덕성과 기준들을 타협하게 만들 수도 있기 때문입니다.

연애든 구혼이든, 사람이 그 관계에 헌신하게 됐을 때, 다른 어떤 것보다 주님을 더 사랑해야 한다는 것을 기억하는 것이 중요합니다(마태복음 10:37). 어떤 다른 사람이 “전부”라거나 인생에 있어 가장 중요하다고 말하거나 믿는 것은 죄가 되는 우상숭배입니다(갈라디아서 5:20; 골로새서 3:5). 또한, 혼전관계로 몸을 더럽히면 안됩니다(고린도전서 6:9, 13; 디모데후서 2:22). 성적 부도덕은 하나님께 반하는 죄일 뿐만 아니라 우리 자신들의 몸들에 거슬려 죄를 짓는 것입니다(고린도전서 6:18). 우리가 우리 자신들을 사랑하듯이 다른 사람들을 사랑하고 존중하는 것이 중요하고(로마서 12:9-10), 이것은 연애나 구혼 관계에 있어서도 마찬가지입니다. 연애든 구혼이든 간에, 이러한 성경적 원칙들을 따르는 것이 결혼을 위한 안전한 토대를 쌓는 가장 좋은 방법입니다. 결혼은 한 사람의 인생 가운데 있어 가장 중요한 결정들 중 하나입니다. 왜냐하면 두 사람이 결혼을 한다는 것은 그들 서로가 굳게 결합해서 하나님께서 의도하셨던 관계 안에서 영원하고 깨질 수 없는 한 몸이 되기 때문입니다(창세기 2:24; 마태복음 19:5).


처음으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