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조론과 진화론에 대해 성경은 무엇을 말하는가?




질문: 창조론과 진화론에 대해 성경은 무엇을 말하는가?

대답:
여기서 우리가 언급하려는 것은 창조론 대 진화론에 대한 과학적인 논쟁은 아닙니다. 창조론 대 진화론에 대한 과학적인 입증을 보시려면, 창세기에 대한 해답들을 가지고 있는http://www.answersingenesis.org, 과 우주창조 연구 기관의 웹사이트http://www.icr.org.을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그럼 여기서는 왜 창조론과 진화론 사이의 찬반론이 아직까지 존재하는지 설명하고자 합니다. 성경에 따르면 로마서 1:25에, “이는 저희가 하나님의 진리를 거짓 것으로 바꾸어 피조물을 조물주보다 더 경배하고 섬김이라 주는 곧 영원히 찬송할 이시로다 아멘” 합니다.

그런데 진화론을 믿는 대다수의 과학자들은 무신론자이거나 불가지론자들 입니다. 그 중 일부 과학자는 진화 과정에서 신이 개입했다고 믿습니다만, 신의 개입을 믿지 않는 자들은 신은 존재하지만 세상 일에 관여하지 않는다고 주장하며 모든 것은 자연 법칙의 결과일 뿐이라 합니다. 또 어떤 이들은 진화론이 순전히 데이터만을 가지고 설명되므로 진화론이 더 적합하다고도 합니다. 그러나 이런 입장들은 진화론을 지지하는 과학자들 중 극소수에 불과하며, 대부분의 진화론 지지 과학자들은 생명은 어떤 다른 높은 존재의 간섭이나 개입 없이 전적으로 진화되었다고 주장합니다. 그래서 진화론은 자연과학으로 정의됩니다.

무신론이 사실이 되려면, 우주와 생명이 창조자 외에 어떻게 존재하게 되었는지 설명할 수 있어야 합니다. 찰스 다윈의 진화론이 나오기 전에도 진화론과 같은 형식의 논리가 있었지만, 진화 과정에 대한 평이한 모델을 제시했던 것은 다윈이 처음이었습니다. 다윈은 한 때 자신을 기독교인이라 했지만, 자신에게 일어났던 몇 비극적인 일들로 말미암아 기독교 신앙과 하나님을 저버렸습니다. 즉 진화론은 무신론자에 의해 고안된 것입니다. 다윈은 하나님의 존재를 반증하려는 목적은 없었지만, 진화론의 한 결과가 되고 말았습니다. 즉 진화론은 무신론을 강조합니다. 오늘날 진화론자들은 진화론의 목적은 생명의 근원을 설명하는 데에 있지 않다고 하면서 신에 대한 존재를 거부합니다. 즉 무신론적 입장을 취합니다. 그러나 성경에 따르면 이것이 바로 진화론이 존재하게 된 이유라는 것입니다.

성경에 따르면, “어리석은 자는 그 마음에 이르기를 하나님이 없다 하도다” (시 14:1; 53:1) 했고, 또한 창조의 하나님을 부인할 만한 핑계가 없다고 합니다. “창세로부터 그의 보이지 아니하는 것들 곧 그의 영원하신 능력과 신성이 그 만드신 만물에 분명히 보여 알게 되나니 그러므로 저희가 핑계치 못할찌니라” (롬 1:20). 성경에 따르면 하나님의 존재를 부정하는 자는 어리석다고 합니다. 그런데 왜 그렇게 많은 사람들이, 그리스도인들까지 포함해서, 진화론 과학자들이 과학적인 데이터를 객관적으로 해석한 것이라 믿으려는 것일까요? 성경에 따르면 그들도 모두 어리석은 사람입니다. 어리석음은 지적 부족이 아닙니다. 대부분의 진화론 과학자들은 지적으로 아주 굉장히 명석한 사람들입니다. 사실 어리석다는 것은 지식을 적절히 적용하지 못한다는 것입니다. 잠언 1:7은 말하길, “여호와를 경외하는 것이 지식의 근본이어늘 미련한 자는 지혜와 훈계를 멸시하느니라.”

진화론 과학자들은 창조론을 반박하고, 지적 설계론은 비과학적이며 자연적 검증의 가치가 없다고 치부합니다. 소위 과학으로 간주되기 위해서는 관찰되어지고 실험할 수 있어야 하고, 꼭 자연계 안에서 이해되어야 합니다. 이에 반해 창조론은 초자연적인 것입니다. 하나님과 초자연적인 것들은 관찰되거나 실험되어질 수 없습니다. 그래서 논쟁이 끊이지 않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과학자들은 창조론과 지적 설계론은 과학으로 간주하지 않는 것입니다. 그 결과, 모든 데이터는 다른 사항에 대한 고려 없이 이미 인식된, 이미 가정된, 그리고 이미 받아들여진 진화론 안에서만 문제가 없게 되는 것입니다.

그러나 우주의 근원과 생명의 근원은 모두 실험으로 입증되거나 관찰될 수 있는 것들이 아닙니다. 창조론과 진화론 모두 근원을 얘기할 때는 믿음을 바탕으로 할 수 밖에 없습니다. 창조론과 진화로 모두가 실험으로 입증될 수 없는 이유는 우주와 생명의 근원을 관찰하기 위해 몇 억년 전으로 돌아갈 수 없기 때문입니다. 이렇게 볼 때, 진화론 과학자들이 이론적인 측면에서 창조론을 무조건 거부하는 것은 결국 진화론도 거부하게 되는 것입니다. 진화론은 최소한 근원을 밝히는 데 있어 창조론 보다 더 과학적이라고 볼 수 없습니다. 진화론만 실험 가능한 것이기에 과학적이라 간주하여 유일한 근원설이라고 주장하는 것은 우매한 일입니다. 왜냐면 대부분의 진화론 지지 과학자들은 다른 많은 근원설들에 대한 장점들을 검토하지 않고 무조건 거부하기 때문입니다. 즉 ‘과학적’이라는 범주를 성립시키는 조건들이 부족하면 고려하지도 않고 무조건 거부하기 때문입니다.

만약 창조론이 사실이라면, 그 창조를 담당할 만한 창조자가 존재합니다. 진화론은 신이 없다 (무신론)고 강조하며, 생명이 창조자 하나님을 떠나 어떻게 존재할 수 있는지 무신론자들에게 설명합니다. 진화론은 하나님은 우주와 상관이 없다고 합니다. 진화론은 무신론자들이 본 창조론입니다. 그러나 성경에 따르면 우리의 선택은 아주 간단합니다. 우리는 전지전능하신 하나님의 말씀을 믿을 수도 있고, 아니면 논리적으로 편협한 인간의 과학적 설명을 믿을 수도 있습니다. 무엇을 선택하시겠습니까?



한국어 홈페이지로 돌아가기



창조론과 진화론에 대해 성경은 무엇을 말하는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