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논 성경 즉 정경은 언제 그리고 어떻게 편집되었나?




질문: 캐논 성경 즉 정경은 언제 그리고 어떻게 편집되었나?

대답:
캐논(canon)이라는 단어는 신의 영감을 받은 책들을 가리키는데 쓰였습니다. 캐논 성경을 결정하는 데 있어 어려운 점은 성경이 캐논성경이 어떤 기록들인지 말하지 않기 때문입니다. 캐논 성경은 첫번 째는 유대인 랍비와 학자들, 그리고 그 다음에는 초기 기독교인들에 의해 결정되어 온 하나의 과정이었습니다. 궁극적으로 이 결정은 하나님이 하신 것이지만 말입니다. 성경은 하나님의 감동으로 쓰여지는 순간부터 모두 캐논에 속하는 것이기 때문입니다. 또 어느 것이 캐논에 속하는 것인지 결정할 때도 인간에게 확신을 주는 것도 하나님의 일이기 때문입니다.

신약에 비하면 구약 캐논에 대한 논쟁은 상대적으로 적습니다. 히브리인 신자들은 그 당시 하나님의 말씀을 전하는 자들은 인정하고 그들의 글을 하나님이 감동을 받아 쓴 것으로 받아 들였습니다. 물론 구약 캐논에 대한 논란들이 있다는 것은 부인할 수 없습니다만, 서기 250년까지 히브리 성경의 정경됨에 대해 보편적으로 동의되었습니다. 유일하게 남은 논쟁 거리는, 오늘날에도 계속되는 논쟁과 토론들이 열리고 있는 위서(Apocrypha)입니다. 대부분의 히브리 학자들은 위서를 좋은 역사적/종교적 문서로 고려하였지만, 히브리 성경 만큼의 레벨로는 여기지 않습니다.

캐논 신약으로 선별하고 수집하는 것은 1 세기의 교회서부터 시작되었습니다. 그 중 몇 부분은 아주 초기부터 캐논으로 선정 받았습니다. 예를 들면 바울은 누가복음을 구약 만큼의 권위로 삼았습니다(디모데전서 5:18; 신명기 25:4; 누가복음 10:7). 베드로는 바울의 편지 글을 성경으로 인정했습니다 (베드로후서 3:15-16). 또 다른 부분들은 교회들이 서로 돌아가며 읽었습니다 (골로새서 4:16; 데살로니가전서 5:27). 로마의 클레멘트는 최소한 8개의 신약을 언급했니다 (A.D.95). 안디옥의 이그나시우스는 7개를 신약으로 인정했고 (A.D. 115), 사도 요한의 제자, 폴리카프는 15권을 (A.D. 108), 그 후에 이레니우스는 21권을 언급했고 (A.D. 185), 히폴리투스는 22권을 (A.D. 170-235) 인정했습니다. 신약 성경에 포함시키는냐 아니냐를 두고 가장 많은 논쟁을 일으키는 부분은 히브리서, 야고보서, 베드로후서, 요한이서 그리고 요한삼서입니다.

초기 캐논은 무라토리안 캐논이었습니다 (A.D. 170). 무라토리안 캐논은 히브리서, 야고보서 그리고 요한삼서를 제외한 지금의 신약 성경 부분을 모두 포함합니다. 서기 363년 라오디케아 의회에서 구약과 27권의 신약 성경만을 교회에서 읽을 것을 인정했습니다. 히포 의회 (393)와 칼티쥐 의회 (397)에서도 동일한 27권에 권위를 인정했습니다.

의회에서는 신약성경을 제정할 때 진정 성령의 감동으로 쓰인 것만을 구별해내는 원리를 다음과 같은 원칙을 따랐습니다. 1) 저자는 사도였는가? 혹은 사도와 밀접한 관계를 맺고 있는 자였는가? 2) 책이 그리스도의 몸(교회)에 전반으로 받아들여졌는가? 3) 책의 정통 가르침과 교리가 일관성을 담고 있는가? 4) 성령의 일하심을 반영하는 높은 도덕적 영적 가치를 담고 있다는 증거를 가지고 있는가? 다시 한번 말하지만 교회가 캐논을 결정하지 않았다는 것을 기억하는 것은 중요합니다. 어떤 초기 교회도 캐논을 결정짓지는 않았습니다. 오직 하나님 한 분만이 어떤 글들이 성경에 포함되어야 하는지 결정한것입니다. 즉, 하나님께서 이미 결정하신 것들을 그의 제자들에게 확신시켜 주신 것입니다. 성경을 구성하는 책들을 수집하는 과정에서는 헛점이 있었지만, 하나님은 그분의 주권안에서 우리의 무지와 완고함에도 불구하고 초기 교회가 하나님께서 감동하신 책들을 알 수 있도록 인도하셨습니다.



한국어 홈페이지로 돌아가기



캐논 성경 즉 정경은 언제 그리고 어떻게 편집되었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