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가지론은 무엇인가?




질문: 불가지론은 무엇인가?

대답:
불가지론은 하나님의 존재는 알 수도 없고 증명해 낼 수도 없다는 것입니다. Agnostic의 본래 뜻은 “지식이 없이”라는 뜻입니다. 그러므로 불가지론은 무신론의 지적인 차원에서의 인정이라 하겠습니다. 무신론은 하나님은 없다고 합니다. 불가지론은 하나님의 존재는 증명을 할 수 있고 혹은 할 수 없는 문제가 아니므로 하나님의 존재를 알 수 없다는 것입니다. 이런 개념에서 불가지론은 옳습니다. 하나님의 존재는 경험적으로 증명될 수도 없고, 증명되지도 않기 때문입니다.

성경은 하나님의 살아 계심을 믿음으로 받아들이라 합니다. 히브리서 11:6은 “믿음이 없이는 기쁘시게 못하나니 하나님께 나아가는 자는 반드시 그가 계신 것과 또한 그가 자기를 찾는 자들에게 상 주시는 이심을 믿어야 할지니라.” 하나님은 영이십니다 (요한복음 4:24). 그러므로 볼 수 없고. 또한 만질 수도 없습니다. 하나님께서 자신을 직접 나타내지 않는 이상, 인간의 시각으로는 볼 수 없습니다 (로마서 1:20). 성경은 하나님의 존재는 우주 가운데 아주 자명하며 (시편 19:1-4), 또 자연을 통해 느낄 수 있고 (로마서 1:18-22), 사람의 마음 가운데 확신할 수 있다고 합니다 (전도서 3:11).

불가지론은 근본적으로 하나님의 존재를 인정하거나 인정하지 않는 것 모두 원하지 않는 것입니다. 회색주의적인 색깔을 주장합니다. 신학자들은 하나님의 존재를 믿습니다. 무신론자들은 하나님의 존재를 인정하지 않습니다. 그러나 불가지론자들은 하나님의 존재를 믿어서도 안되고 불신해서도 안 된다는 것입니다. 왜냐면 증명하여 알 수 있는 방법이 없기 때문에 말입니다.

논쟁 자체를 위해서, 일단 하나님의 존재를 뒷받침하는 분명하고도 거부할 수 없는 증거들을 생각하지 말고, 유신론과 무신론/ 불가지론 모두 동일하게 옳은 것으로 본다면, 죽음 후 가능한 상황들에 대해 어느 입장이 더 합리적인지 살펴 봅시다. 만약 하나님이 계시지 않는다 하면, 두 가지 입장 모두 죽은 후에는 소멸될 것입니다. 그런데 하나님이 계신다면, 무신론/불가지론자들도 인간의 죽음에 대해 말해줄 누군가는 최소한 있게 됩니다. 이런 관점에서 본다면, 유신론자가 되는 것이 더 합리적일 것입니다. 입증할 수도 없고, 입증 못할 수도 없다는 입장은 영원한 생명을 누릴 수도 있는 이상적인 결과를 얻기 위해 최선을 다하는 모습을 지니는 데 그다지 지혜로워 보이지는 않습니다.

의심을 갖는 것은 정상입니다. 이 세상에는 우리가 이해할 수 없는 것이 너무나도 많은 것이 사실입니다. 사람들은 하나님의 살아계심에 대해서 의심하는데, 하나님을 믿도록 이미 주신 것들을 이해하지 못하고 받아들이지 않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유한한 인간이 무한한 하나님을 완전히 이해할 수 있다고 기대하는 것은 아닙니다. 로마서 11:33-34을 선포하길, “깊도다 하나님의 지혜와 지식의 부요함이요, 그의 판단은 측량치 못할 것이며 그의 길은 찾지 못할 것이로다 누가 주의 마음을 알았느뇨 누가 그의 모사가 되었느뇨?” 하나님의 존재는 믿음으로 믿어야 하고, 또 그의 방법/길들을 믿음을 가지고 신뢰해야 합니다. 하나님은 그를 믿을 자들에게 놀라운 방법으로 자신을 계시할 준비가 되어 있고, 또한 그러길 원하십니다. 신명기 4:29은 주장하길, “그러나 네가 거기서 네 하나님 여호와를 구하게 되리니 만일 마음을 다하고 성품을 다하여 그를 구하면 만나리라.”



한국어 홈페이지로 돌아가기



불가지론은 무엇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