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태에 관하여 성경은 무엇을 말하는가?


 


질문: 낙태에 관하여 성경은 무엇을 말하는가?

답변:
성경은 낙태의 문제에 대해 구체적으로 언급한 적이 없습니다. 그러나, 성경에는 낙태에 대한 하나님의 생각을 충분하고 분명하게 보여주는 수 많은 가르침들이 있습니다. 예레미야 1:5을 보면 하나님께서는 우리를 어미의 태내에서 우리를 빚기 전부터 아신다고 우리에게 말씀합니다. 시편 139:13-16은 하나님께서 우리가 어미의 뱃속에서 창조되고 형성되는데 있어 하나님의 적극적인 역할을 말하고 있습니다. 출애굽기 21:22-25은 태내에 있는 아기의 죽음을 초래한 자는 살인한 자와 똑 같은 처벌 –죽음 –을 내리고 있습니다. 이것은 하나님께서 태내에 있는 아기를 다 성장한 한 사람의 성인처럼 간주하신다는 사실을 분명히 보여줍니다. 기독교인에게 있어, 낙태는 여성이 선택할 권리의 문제가 아닙니다. 이것은 하나님의 형상대로 만들어진 인간의 삶과 죽음의 문제입니다(창세기 1:26-27; 9:6)

기독교인의 낙태에 대한 입장에 대해 항상 제기되는 첫 번째 논쟁은, “강간 그리고/또는 근친상간의 경우는 어떻게 하는가?” 입니다. 강간 그리고/또는 근친상간의 결과로서 임신한 것이 끔찍한 만큼, 그 해결로서 아기를 죽이는 것이 해답이 되겠습니까? 악을 악으로 갚아 봐야 좋을 게 없습니다. 강간/근친상간의 결과로 태어난 아이는 자기들 스스로 아이들을 가질 수 없는 사랑스러운 가정에 입양될 수도 있고, 아니면 아이의 어머니에 의해 양육될 수도 있습니다. 다시 한번 말하면, 아기는 전혀 죄가 없으며 아이 아버지의 악한 행위 때문에 처벌받아서는 안됩니다.

낙태에 대한 기독교인 입장에 반해 두 번째로 제기되는 논쟁은 “임산부인 어머니의 생명이 위태로울 때는 어떻게 해야 하는가?” 입니다. 솔직히 말해, 이것은 낙태에 대한 문제를 답하는데 있어 가장 어려운 질문입니다. 첫째, 이런 상황은 오늘날 세계에서 행해지는 낙태의 10%보다 적은 경우의 사유라는 것을 기억해야 합니다. 훨씬 많은 여성들이 자기들 스스로의 목숨들을 구하기 위해서 낙태를 하는 것 보다는 편의상 낙태를 하고 있습니다. 둘째, 하나님께서는 기적의 하나님이시라는 것을 기억합시다. 하나님께서는 상황에 반하는 모든 의료적 역경이 있다 할지라도 어머니와 아이의 생명을 보존할 수 있으십니다. 그렇지만, 궁극적으로, 이 문제는 오직 남편, 아내, 그리고 하나님 사이에서 결정될 수 있습니다. 이렇게 극도로 어려운 상황을 대면한 어느 커플이라도 주님께서 자신들이 어떻게 하기를 원하시는지를 알 수 있게 지혜를 구하는(야고보서 1:5) 기도를 해야 합니다.

오늘날 수행되는 낙태의 94% 이상이 단순히 아기를 갖고 싶어 하지 않는 여성들과 관련되어 있습니다. 낙태의 5%도 안 되는 이유가 강간, 근친상간, 또는 임산부 건강의 위험입니다. 이런 더 힘든 5%의 경우들에서조차, 낙태가 결코 우선적 선택이 되어서는 안됩니다. 태내에 있는 인간의 생명은 탄생을 위한 모든 노력을 기울일 가치가 있는 것입니다.

낙태의 경험이 있는 사람들은, 낙태가 다른 죄보다 용서 받을 수 없는 것이 아니라는 것을 기억하십시오. 그리스도를 믿는 믿음을 통해, 모든 죄들은 용서 받을 수 있습니다(요한복음 3:16; 로마서 8:1; 골로새서 1:14). 낙태를 하였던 여성이나, 낙태를 권장했던 남자나, 낙태를 시술했던 의사 모두 - 예수 그리스도를 믿음으로 인해 용서 받을 수 있습니다.


처음으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