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님이 하나님의 아들이라는 뜻은 무엇인가?


 


질문: 예수님이 하나님의 아들이라는 뜻은 무엇인가?

답변:
예수님께서는 인간적인 아버지와 아들의 의미로서 하나님의 아들이 아니십니다. 하나님께서는 결혼하셔서 아들을 두신 것이 아닙니다. 하나님께서는 마리아와 함께 하셔서 그녀와 함께 아들을 나으셨던 것이 아닙니다. 예수님께서는 하나님 자신께서 인간의 형상으로 나타나셨다라는 의미에서 하나님의 아들이십니다(요한복음 1:1, 14). 예수님께서는 성령에 의해 마리아에게 잉태된 하나님의 아들이십니다. 누가복음 1:35은 표명합니다: “천사가 대답하여 가로되 성령이 네게 임하시고 지극히 높으신 이의 능력이 너를 덮으시리니 이러므로 나실 바 거룩한 자는 하나님의 아들이라 일컬으리라.”

예수님께서 유대 지도자들 앞에서 재판 받으실 동안에, 대제사장이 요구하며 말했습니다: “내가 너로 살아 계신 하나님께 맹세하게 하노니 네가 하나님의 아들 그리스도인지 우리에게 말하라”(마태복음 26:63). 예수님께서 “네가 말한 대로 그러하다고” 답하셨습니다, “그러나 내가 너희에게 이르노니 이 후에 인자가 권능의 우편에 앉아 있는 것과 하늘 구름을 타고 오는 것을 너희가 보리라” 하시니(마태복음 26:64). 유대 지도자들은 예수님을 신성모독으로 정죄하는 반응을 보였습니다(마태복음 26:65-66). 후에, 본디오 빌라도 앞에서 그들은 고집합니다: “우리에게 법이 있으니 그 법대로 하면 그가 당연히 죽을 것은 그가 자기를 하나님의 아들이라 함이니이다”(요한복음 19:7). 왜 예수님께서 자신을 하나님의 아들이라고 주장하는 것이 신성모독으로 여겨져야 하고 사형 선고를 받을 만큼의 일이 되어야 합니까? 유대 지도자들은 예수님께서 “하나님의 아들”이란 어구로 뜻하시는 것이 무엇인지를 정확히 이해하였습니다. 하나님의 아들이라는 것은 하나님과 같은 본질이라는 것입니다. 하나님과 본질이 같다고 주장하는 것(사실은 하나님이라고 주장하는 것)은 유대 지도자들에게는 신성모독이었습니다; 그래서, 그들은 레위기 24:15를 따라 예수님의 죽음을 요구하였습니다. 히브리서 1:3은 이것을 매우 분명하게 표현합니다: “그 아들은 하느님의 영광을 드러내는 찬란한 빛이시요, 하느님의 본질을 그대로 간직하신 분이시며.”

또 다른 예를 요한복음 17:12에서 볼 수 있습니다. 여기서 유다는 “멸망의 자식”으로 묘사됩니다. 요한복음 6:71은 유다는 시몬의 아들이었다고 합니다. 요한복음 17:12에서 유다는 “멸망의 자식” 이라고 말하는 의미는 무엇입니까? “멸망”이란 말은 “파괴, 파멸, 폐기”를 뜻합니다. 유다가 말 그대로 파멸, 파괴, 그리고 폐기의 아들이라는 뜻이 아니라, 그러한 것들이 유다의 삶의 정체였다는 뜻입니다. 유다는 멸망의 표상이었습니다. 이와 같이, 예수님께서는 하나님의 아들이십니다. 하나님의 아들께서는 하나님이시다 라는 뜻입니다. 예수님께서는 하나님의 표상이십니다(요한복음 1:1, 14).


처음으로 돌아가기